2013.11.19  中文·韓國

중국군 야간 해상상륙훈련 첫 실시…5천 군인 동원

13:33, November 19, 2013

[<인민일보> 11월 19일 09면] 코드명 ‘연합(聯合)-2013D’로 불리는 중국군의 첫 합동전투부대 야간 해상상륙 실전훈련이 17일 밤 보하이(渤海)만에서 개시되었다.

이번 훈련에는 ‘공격적인 표범군’으로 불리는 육군 제26집단군이 선두에 서서 합동정탐경계, 해상수송, 정보 및 화력공격, 돌격상륙 등의 작전행동을 중점적으로 훈련했다. 훈련 총지휘 겸 육군 제26집단군의 탄민(譚民) 군장은 이번 훈련은 중국군의 첫 합동전투부대 야간 해상상륙작전훈련으로 육해공군을 모두 포함한 20개 이상 부대와 5000여 명의 군인들이 동원되었다고 소개했다.

니광후이(倪光輝), 추청량(仇成梁) 기자
(Editor:轩颂、赵宇)

관련기사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中, 日의 인위적 대립 조장에 “외부 도발행위 단호히 대응”

여행 정보

뉴스|명소|먹거리
라싸(拉薩) 관광객 대폭 증가, 총 608만 인원 방문
  • 정치
  • 경제
  • 사회
  • 논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