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05월22일 

中 무장경찰 호송 부대원들의 생활 스케치: 철판 지붕, 딱딱한 식량, 고산 지대, 국경 지역…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08:43, May 19, 2017
中 무장경찰 호송 부대원들의 생활 스케치: 철판 지붕, 딱딱한 식량, 고산 지대, 국경 지역…
해당 부대의 간부는 달리는 열차 안에서 근무에 대한 분석을 실시한다.
next

[인민망 한국어판 5월 19일] 새벽녘 한 여객 열차가 기적을 울리며 베이징(北京, 북경) 교외의 모 기차역을 지나갔다. 해당 열차에는 무장경찰 수송 부대원들이 탑승해 있었고 그들은 조차장에 멈춰 섰다.

호송 부대원들이 근무를 서는 초소는 열차 안에 설치되어 있고 그들은 열차의 ‘철판 지붕’에서 잠을 청하며 ‘딱딱한 식량’을 먹으며 근무를 서고 있다. 또한 여름철에는 무더위와 겨울철에는 극한의 한파를 이겨내야 한다. 거기에 물도 없고 전기도 없으며 외롭기까지 하다. 하지만 그들은 이러한 고생을 즐거움으로 승화시키고 있으며 그 누구도 원망하지 않는다고 한다. 중국에서는 이런 호송 부대원들을 ‘이동하는 국고 수호신’이라고 부르고 있다.

해당 부대는 16년 전 처음 편성되면서부터 수만 킬로미터 32개 성(省) 및 시(市)를 오가며 물자 호송 임무를 수행했다. 그들은 산소가 부족한 고산 지대, 바람이 세 돌이 날아다니는 국경 지역, 떨어지는 물도 얼어버리는 북부 지역, 고온다습한 남부 지역 등을 가리지 않고 오가며 ‘국고 호송 임무’를 완벽하게 해내고 있다.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중국군망(中國軍網)

군사 뉴스 더보기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郑罕娜), 樊海旭)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中, 일대일로 정상포럼 개최는 책임 정신의 실천

    • 시진핑, '일대일로' 국제협력 정상포럼 주요성과 소개

    • 시진핑, ‘일대일로’ 원탁 정상회의 참석해 축사

    • 세계 무대 위의 시진핑

    • ‘일대일로’ 국제협력 정상포럼 회의장 항공 촬영

    • ‘전문가의 실크로드 대화’ 제1편: 차별적 글로벌화

    • ‘일대일로’ 국제협력 정상포럼 열기, 길거리 인터뷰로 체감

    • 2017년 군인 모집 홍보영상 ‘중국역량’ 공개

    • 중국산 대형 여객기 C919편 첫 비행 성공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