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06월19일 

‘비정상회담’ 에이핑크 출격, ‘팬덤문화’에 대해 토크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0:19, June 19, 2017
‘비정상회담’ 에이핑크 출격, ‘팬덤문화’에 대해 토크

[인민망 한국어판 6월 19일] JTBC '비정상회담'에 에이핑크 멤버 박초롱과 손나은이 출연해 "팬덤문화는 부끄러운 게 아니라고 생각하는 나, 비정상인가요?"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당일 일일 비정상으로는 아랍에미리트의 샴사가 출연했고 그녀는 K-POP을 너무 좋아해 한국으로 온 만큼 '현직' 아이돌의 팬으로서 생생한 이야기를 전했다.

다국적 멤버들과 에이핑크는 각 나라 팬들의 다양한 선물 및 지원과 이에 보답하는 스타들의 팬서비스에 대해 이야기했다. 또한 비뚤어진 팬심으로 일어난 사건사고를 소개했다. 크리스티안은 "멕시코 유명 가수 셀레나는 팬클럽 회장의 총에 맞아 죽었다"고 말해 현장을 경악케 했다.

또한 멤버들은 스타를 활용한 상품 마케팅인 '굿즈' 산업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알베르토는 "우리는 축구팀별로 각종 상품이 있다"며 "그 중에서도 구단 로고가 있는 화장지는 자기 팀이 아닌 라이벌 팀의 상품으로 구매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크는 최근 미국 대선을 휩쓸었던 정치인 굿즈를 소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오오기는 "팬덤문화는 부끄러운 게 아니라고 생각한다"는 에이핑크의 안건에 힘입어, 에이핑크에 대한 팬심을 부끄러워하지 않고 드러내 그녀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왕심린은 17년째 마음에 품고 있는 가수 '손연자'의 결혼 소식을 듣고 엉엉 울었다고 고백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비정상회담'에서는 세계 스마트폰 사용 순위와 함께 최근 논란이 된 하버드대의 개인 SNS로 인한 입학 취소 논란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자세한 내용은 오늘(19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될 JTBC '비정상회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출처: JTBC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王秋雨, 樊海旭)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중국어, 꿈으로 미래 밝힌다

    • 중국 구상 아스타나에 큰 반향 일으켜

    •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엑스포: 중국국가관 대외 개방

    • 카자흐스탄 민중이 시진핑 주석에게 보내는 '초대장'

    • 생태환경 보호를 중요시하는 시진핑 주석

    • 일본 동물원, 자이언트 판다 3마리 송별식 열어

    • 점차 달리지는 슝안, 새로운 미래에 기대 가득한 현지인들

    • 어린이의 ‘어른 친구’가 되어준 시진핑 주석

    • 쭝쯔를 처음 먹어본 외국인들의 각양각색 체험기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