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08월10일 

전통 무형문화유산 기예 전승…중국 후저우 붓 산업 재기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6:39, August 10, 2017
전통 무형문화유산 기예 전승…중국 후저우 붓 산업 재기
8월 7일, 저장(浙江, 절강)성 후저우(湖州, 호주)시 산롄(善璉) 후비(湖筆)공장 전통 공방에서 작업자들이 후저우 붓 붓끝을 제작하고 있다.
next

[인민망 한국어판 8월 10일] 1956년에 설립된 저장(浙江, 절강)성 후저우(湖州, 호주)시 산롄(善璉) 후비(湖筆)공장은 국가급 무형문화유산 후저우 붓 제작 기예의 생산보호기지로 연간 60만 자루의 붓을 생산해 800만 위안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후저우 붓은 전국 각지와 일본, 한국 등으로 판매된다. 산롄 후비공장은 현재까지 구세대가 신세대를 맡아 가르치고 각자가 공정 하나를 전담하는 전통 공방식 생산방식을 유지해 후저우 붓의 전통적인 생산 기예를 전승하고 있다. 저장성 후저우시 산롄진은 후저우 붓의 발원지이자 주요 산지이다. 산롄진에는 현재 기업과 공방 200여 곳이 있으며, 지난해 산롄진 전체 후저우 붓 및 관련 산업의 생산액은 2억 위안에 달했다. (번역: 이인숙)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문화 뉴스 더보기


【1】【2】【3】【4】【5】【6】【7】【8】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끊임없는 개혁’ 제10편: 인민의 획득감

    • ‘끊임없는 개혁’ 제9편: 당의 자가혁신

    • ‘끊임없는 개혁’ 제8편: 강군의 길 Ⅱ

    • ‘끊임없는 개혁’ 제7편: 강군의 길 Ⅰ

    • 건군 90주년 열병식, 90초간 신형 무기 총출동

    • ‘끊임없는 개혁’ 제6편: 녹수청산 지키기

    • ‘끊임없는 개혁’ 제5편: 중화 문화 혈맥 잇기

    • ‘끊임없는 개혁’ 제4편: 사회의 공평정의 수호

    • ‘끊임없는 개혁’ 제3편: 인민 민주의 새로운 지경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