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11월13일 

‘고백부부’ 장나라, 능청 연기부터 눈물 연기까지 완벽 소화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5:23, November 13, 2017
‘고백부부’ 장나라, 능청 연기부터 눈물 연기까지 완벽 소화

[인민망 한국어판 11월 13일] 배우 장나라가 KBS 드라마 ‘고백부부’에서 능청 연기부터 애잔한 눈물 연기까지 70분이 모자랄 정도의 활약을 보이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장나라는 11일 방송된 KBS 예능드라마 ‘고백부부‘(10회) 분에서 장기용과 함께 있을 때는 달달함을, 손호준과 있을 때는 능청스러움을 펼쳐내는 가하면 엄마에 대한 안타까움에 눈물을 떨구는 모습으로 스토리 전개를 이끌어나갔다.

극중 진주(장나라)는 강릉에서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남길(장기용)의 차를 함께 타게 됐던 상황. 남길은 진주와 같이 가게 돼서 기쁜지, 연신 미소를 지으며 운전을 했고 진주는 전날 반딧불이 사건을 떠올리며 어색해했다.

무엇보다 진주는 마이클 잭슨 내한 공연에 관한 뉴스를 보고는, 마이클 잭슨이 사망한 날짜와 똑같은 날 고인이 된 엄마 은숙(김미경)에게 아련한 눈빛을 보냈던 터. 엄마와 아빠 판석(이병준), 언니 은주(민지)와 노래방에 간 진주는 엄마의 멋들어진 노래를 들으며 환하게 웃었고, 가족들과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이어 진주는 노래방 주인으로부터 엄마와 가족들이 노래 부른 녹음테이프를 전달받은 후 ‘엄마 목소리’라고 메모를 붙여 책상 서랍 안에 고이 넣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울컥하게 했다.

그런가 하면 진주는 엄마 은숙에게 함부로 대하는 언니 은주에게 “엄마한테 좀 잘하면 안 돼? 나 진짜 언니 네가 걱정돼서 그래. 엄마가 쭉 우리 옆에 있을 거란 보장, 있을 거 같애”라며 “세상에 너랑 나한테 일어나지 않을 일은 없어... 그때 가서 후회하지 말라고...”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코끝을 찡하게 만들었다.

이날 장나라는 진폭이 큰 감정선이 오가는 ‘마진주 캐릭터’에 완벽하게 빙의, 열연을 선보이며 70분을 완전 장악했다. 장기용에게는 심쿵을 안기고, 손호준에게는 여유와 능청스러움, 그리웠던 엄마 김미경에게는 애잔한 슬픔을 드리우는 등 다채로운 마진주의 면면을 표현하며 시청자를 사로잡은 것이다.

사진 출처: KBS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시진핑 주석 베트남 방문, 베트남 국민이 시 주석에게 하고 싶은 말

    • APEC 2017 프레스센터 1분 집중탐방

    • 다큐 <시진핑 치국방략: 중국의 5년> 제3부: 협력윈윈

    • 다큐 <시진핑 치국방략: 중국의 5년> 제2부: 대국 거버넌스

    • 다큐 <시진핑 치국방략: 중국의 5년> 제1부: 애민심

    • 19차 당대회 주제별 언론 브리핑 개최

    • 19기 중공중앙정치국 상무위원 내외신 기자회견 개최

    • ‘녹색발전이념 실천 및 아름다운 중국 건설’ 기자회견

    • ‘인민의 새 기대 만족 및 민생 개선 보장’ 기자회견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