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12월07일 

‘이판사판’ 박은빈, 연기력으로 시청자들 사로잡아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1:18, December 07, 2017
‘이판사판’ 박은빈, 연기력으로 시청자들 사로잡아

수목드라마 3파전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이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당일 방송분에서는 10년 전 김가영 사건의 진범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정주(박은빈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경호(지승현 분)가 자신의 친오빠임을 밝힌 이정주는 최경호와 얽혀 있는 사건의 단서를 찾기 위해 본격적으로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했다.

이어 이정주는 최경호가 범인이 아니었음을 확신하게 되고 최경호를 위해 재심청구서를 작성하여 그를 찾아간다. 10년 만에 진실 앞에 제대로 마주 앉은 남매는 한없이 애틋한 눈빛을 주고받았다. 이정주는 지난 10년간 오빠를 의심해서 미안하다며 진심 어린 사과를 전했다.

최경호와의 절연을 위해 최정주에서 성까지 바꿨던 이정주는 친오빠를 살인범이라 믿어 의심치 않았던 지난날에 대한 후회와 미안함이 뒤섞인 안타까운 눈물을 흘려 보는 이들의 눈시울을 적셨다. 누구보다 오빠를 미워하고 원망했던 이정주였기에 그녀의 사과는 더욱더 가슴 아픈 울림으로 다가왔다.

박은빈은 자칫 감정이 과해질 수도 있는 이 장면을 진심 어린 눈빛과 진정성 있는 눈물로 담백하게 표현해냈다.

감정을 다 쏟아내는 것조차 미안해 이를 억누르는 이정주의 모습은 초반 마음 내키는 대로 행동했던 모습에서 자신이 해야 할 일을 깨닫고 오빠의 억울한 누명과 가려진 진실을 찾기 위해 성장한 이정주의 캐릭터를 잘 살려냈다는 평이다.

이처럼 박은빈은 매회 역대급 연기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주인공다운 존재감을 펼치고 있다.

박은빈의 섬세한 감정연기가 돋보이는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 출처: SBS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휘황중국’ 제5편: 공유 ‘샤오캉’

    • ‘휘황중국’ 제4편: 녹색 보금자리

    • ‘휘황중국’ 제3편: 조화로운 발전

    • ‘휘황중국’ 제2편: 혁신 파워

    • ‘휘황중국’ 제1편: 꿈의 사업 실현

    • 시진핑 주석 방문에 환영 열기로 떠들썩한 비엔티안

    • APEC 최고경영자회의 회의장 탐방

    • 시진핑 주석 베트남 방문, 베트남 국민이 시 주석에게 하고 싶은 말

    • APEC 2017 프레스센터 1분 집중탐방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