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1월12일 

리커창 총리, 캄보디아 방문 마치고 귀국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0:03, January 12, 2018

[인민망 한국어판 1월 12일] 리커창(李克強) 국무원 총리가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열린 ‘란창장(瀾滄江)-메콩강 협력 제2차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또 캄보디아 공식 방문 후인 11일 저녁에 전용기로 귀국했다.

리 총리가 프놈펜을 떠날 때 캄보디아 부총리를 비롯한 수행단장 및 국무대신 등의 현지 고위급 관리와 슝보(熊波) 중국 캄보디아 주재 대사가 공항에 나와 배웅했다.

리커창 총리는 프놈펜에 머무는 24시간도 안 되는 짧은 일정 동안 20여 개 양자 및 다자 행사에 참석했다. 란창장-메콩강 협력회의에 참석한 리커창 총리는 ‘3+5+X협력안’, 즉 정치적 안전, 경제와 지속가능한 발전, 사회 문화 3가지를 중심으로 협력 발전시키고, 상호연계, 생산력, 다국적 경제, 수자원, 농업 및 빈곤퇴치 분야에서 우선적으로 협력을 추진하면서 디지털 경제, 환경보호, 보건, 세관, 청년 등 분야 협력도 개척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또한 ‘평등’, ‘포용’, ‘실무’의 란창강-메콩강 정신을 토대로 해당 유역 경제 발전 벨트를 수립하고 또 국가 운명공동체를 구축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회의는 란창장-메콩강 협력 5년 행동계획을 발표하고, 새로운 기점에서 협력의 내일을 도모했다.

캄보디아 방문 기간에 리커창은 중국은 시종일관 캄보디아의 주권과 독립을 존중하고, 캄보디아가 국가 상황에 걸맞는 발전노선을 걷는 것을 지지하는 동시에 캄보디아의 경제발전, 민생개선을 위해서도 최선의 도움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것이며, ‘일대일로’ 건설을 계기로 분야별 협력을 확대해 윈윈을 더욱 실현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양측은 19개 협력 문건에 합의한 후 공동 성명을 발표해 양국 간 전략적 의미가 담긴 운명공동체 협력 건설을 선포했다. (번역: 조미경)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吴三叶,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중국 산시에서 즐기는 겨울철 눈밭 놀이, 판다도 덩달아 신나

    • 2018년 1월 1일 국기게양식 베이징 천안문광장서 거행

    • ‘국가보장’ 제2편: 월왕구천검, 운몽수호지진간, 증후을편종

    • ‘국가보장’ 제1편: 석고, 천리강산도, 각종유채대병

    • [영상] 특집 프로그램 ‘국가보장’ 방영: 중국의 국보 총출동

    • [영상] 시진핑이 한국 대통령을 위해 준비한 환영식

    • [영상] 문재인 대통령 방중…중한 청년들의 양국 관계에 관한 기대

    • 중앙방송국(CCTV) 문재인 한국 대통령 단독 인터뷰

    • [생중계] 난징대학살 희생자 국가추모식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