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2월09일 

[포커스] 평창 동계올림픽으로 13년 만에 한국 찾아온 조선 미녀 응원단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7:11, February 08, 2018
[포커스] 평창 동계올림픽으로 13년 만에 한국 찾아온 조선 미녀 응원단
조선 응원단의 모습이다. (자료사진)
next

[인민망 한국어판 2월 8일] 현지 시간 7일 오전 9시 28분 조선 응원단이 한국에 도착했다. 이번에 조선에서 한국으로 온 인원은 응원단 229명, 태권도 시범단 26명, 기자단 21명, 조선 민족올림픽위원회(NOC) 관계자 4명을 포함한 280명이다. 이들은 당일 9대의 버스와 화물차 1대로 한국에 도착했다.

조선 응원단의 한국 방문은 이번이 4번째다. 지난번 방문은 2005년 인천 아시아육상선수권대회 때로 13년 만이다.

이번에 한국으로 온 조선 응원단은 경의선 육로로 한국을 방문했다. 그들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남북출입사무소에서 입국 수속을 밟았고 이어 버스로 강원도에 위치한 숙소까지 이동했다. NOC 관계자들은 홀리데이인 호텔, 응원단과 태권도 시범단, 기자단은 인제 스피디움에서 머물 예정이다.

조선 응원단은 이번 동계올림픽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로 손꼽히고 있다. 그녀들은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에 조선 선수들을 응원할 뿐만 아니라 한국-조선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과 일부 한국 선수들을 위한 응원도 펼칠 예정이다.

눈길을 끄는 또 하나의 단체는 태권도 시범단으로 그들은 한국에서 총 4차례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2월 9일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 식전공연 무대를 첫 공연으로 10일 강원도 속초 강원진로교육원, 12일 서울시청, 14일 서울 MBC 상암홀에서 차례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조선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1월 25일 육로로 한국을 먼저 찾았으며 조선 예술단은 6일 오후 ‘만경봉 92호’를 타고 강원도 묵호항에 도착했다. 또한 4일 저녁 조선은 한국 측에 조선 대표단이 9일에서 11일까지 한국을 방문할 예정이며 김영남 조선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인솔할 것이라고 전했다.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해외망(海外網)

국제 뉴스 더보기


【1】【2】【3】【4】【5】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연화 새해맞이’ 전통 연화 전시회 개최, 중국 새해 분위기 물씬

    • 최문순 강원도지사: 평창 동계올림픽 중국 친구들 환영한다

    • 박원순 서울시장 인민망 네티즌들에게 새해 인사

    • 노영민 주중 한국대사 인민망 네티즌들에게 새해 인사

    • 정세균 국회의장 인민망 네티즌들에게 새해 인사

    • 최문순 강원도지사 인민망 네티즌들에게 새해 인사

    • 우주 비행사들의 귀한 영상 공개(1): 일생을 비행과 함께 하다

    • 남아프리카에서 개최된 '무술 대회', 해외로 전파되는 중국 문화

    • 인민일보 기사를 통해 본 ‘과거의 오늘’…‘호구등기조례’ 출범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