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3월02일 

[주말극장가] ‘궁합’ 하루 25만 관객 동원, ‘리틀 포레스트’ 뒤를 바싹 쫓아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6:36, March 02, 2018
[주말극장가] ‘궁합’ 하루 25만 관객 동원, ‘리틀 포레스트’ 뒤를 바싹 쫓아

한동안 할리우드 히어로 '블랙 팬서'가 장악한 극장가에서 한국영화 두 편이 관객몰이에 나섰다. 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궁합'과 '리틀 포레스트'가 삼일절인 전날 각각 25만 4천 556명과 16만 7천 10명의 관객수를 기록하며 나란히 1•2위에 올랐다. 같은 날 개봉한 두 영화는 나란히 초반 쌍끌이 흥행에 성공한 모양새다.

징검다리 연휴를 앞두고 지난달 28일 개봉한 한국영화 두 편이 선전하면서 '블랙 팬서'는 3위로 내려앉았다.

설 연휴 직전부터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켜온 '블랙 팬서'는 전날 15만 119명이 관람했다. 지난달 14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수는 493만 9천 611명으로, 이날 500만 명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누미 라파스의 1인 7역이 돋보이는 액션영화 '월요일이 사라졌다'는 입소문을 타고 흥행 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전날 10만 4천 162명을 동원해 4위에 올랐다. 개봉일인 지난달 22일부터 누적 관객수는 57만 4천 866명을 기록했다.

이밖에 이번주 개봉한 신작들이 대거 상위권에 들었다.

히가시노 게이고의 동명 소설을 스크린에 옮긴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이 5위, 제니퍼 로렌스 주연의 첩보물 '레드 스패로'가 7위에 올랐다. 임창정•정려원의 코미디 영화 '게이트'는 8위를 기록했다.

4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을 빛낼 영화들도 관객을 기다린다.

작품상•감독상•각본상 등 13개 부문 후보에 오른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의 '셰이프 오브 워터'가 6위, 작품상•여우 주연상을 노리는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더 포스트'가 9위에 올랐다.

사진 출처: 연합뉴스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양회 미리보기] 양회 시작 전 중국인들의 중대 관심사는 과연?

    • 정세균 국회의장 “中과 인적 교류, 문화 협력 늘릴 것”

    • 영화 ‘대단하다, 나의 조국’ 3월 2일 개봉 예정…예고편 공개!

    • 중국 전역에 퍼진 ‘엄마 손 잡고…’ 캠페인, 스타들도 참여…

    • [추억의 설 이야기] 중국 길거리로 돌아온 ‘솜사탕+설탕 인형’

    • 박원순 서울시장 “사람 중심의 사람 특별시로 만들겠다”

    • [핫이슈] 선수들이 평가한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 평창 동계올림픽: 조선 응원단 한국 도착, 韓 측 환영만찬 준비

    • ‘연화 새해맞이’ 전통 연화 전시회 개최, 중국 새해 분위기 물씬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