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4월16일 

‘미운 우리 새끼’ 김건모, 이본에게 과거 짝사랑 고백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0:40, April 16, 2018
‘미운 우리 새끼’ 김건모, 이본에게 과거 짝사랑 고백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건모가 배우 이본을 만나 다시 짧은 설렘을 느꼈다.

이 날 방송에서 김건모는 드론, 게임, 자전거 등에 이어 새로운 취미를 공개했다. 새 취미는 바로 롤러스케이트.

김건모는 롤러장에서 초등학생들과 함께 롤러스케이트를 타다가 짝꿍까지 맺으며 세대를 초월한 친화력을 자랑했는데, 김건모 어머니 이선미 여사는 “저거 큰일이다”라며 걱정했다.

그런데 뒤이어 김건모에게서 보기 드문 진지한 모습이 공개됐다. 과거 김건모가 취중 고백을 했던 ‘옛사랑’이 롤러장에 등장한 것. 주인공은 배우 이본.

이본이 롤러장에 나타나자 김건모는 놀란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특히 평소 장난끼 많은 모습과 달리 김건모는 유달리 쑥스러움을 타 눈길을 끌었다.

이본은 과거를 회상하며 "건모 오빠가 몇 년 전, 40살 넘어 너도 혼자고, 나도 혼자면 그 때 같이 살자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본은 김건모에게 그런 말을 한 사실을 기억하느냐고 물었고, 김건모는 "술 먹고 남자가 내뱉은 말은 진심 아니겠냐"라고 답해 여운을 남겼다.

이본은 또 "건모 오빠 같은 남자랑 살면 재밌을 것 같다. 사고뭉치 아니냐. 매일 문제를 안고 들어올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렇게 과거 취중진담(?)을 한 사실이 드러나자 김건모는 쑥스러워하면서 자책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분위기는 다시 잠잠해졌다. 이에 롤러장에 함께 온 박상면은 DJ 부스로 가 '잠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를 틀며 분위기를 띄웠다. 그러자 김건모와 이본은 손을 잡고 함께 스케이트를 탔다.

하지만, 김건모의 짧은 설렘도 거기까지였다. 이본이 최근 한 방송에서 "10년 사귄 남자친구가 있다"고 열애사실을 공개한 것. 이에 김건모는 집에 돌아와 슬픈 노래를 들으며 다시 마음을 다스렸다.

사진 출처: SBS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인민망 기자와 둘러보는 보아오: 시구 속 풍경 생각나는 ‘천국의 마을’

    • [영상] 인민망 기자와 함께 둘러보는 보아오 아시아포럼 프레스센터

    • 보아오 아시아포럼 준비 끝, 아시아의 힘을 보여주겠다

    • 보아오 아시아포럼 2018년 연차회의 내외신 언론브리핑 개최

    • 中 청명절: 줄 잇는 성묘객 행렬, 스마트 교통관리 시스템으로 교통체증 잡는다

    • [동영상] 조선반도 정세: 김정은의 방중, 다수가 긍정적 시각으로 보다

    • 조영택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사무총장 “평창대회 못지 않은 대회로 만들 것”

    • 당신이 무심코 흘려보내는 1분, 중국에선 어떤 일이 일어날까?

    • 리커창 국무원 총리 기자회견 참석, 내외신 기자들 질문에 답변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