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7월16일 

조미 정상회담 공동성명 발표, 반도 비핵 평화 목표 확정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7:26, June 13, 2018
조미 정상회담 공동성명 발표, 반도 비핵 평화 목표 확정
6월 12일, 김정은 조선 최고지도자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공동성명을 체결했다. (사진 출처: 신화사/싱가포르 통신정보부 제공)

[인민망 한국어판 6월 13일] 12일 오후,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김정은 조선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소를 지으며 서명 문건을 교환한 후 플래시 세례를 받으며 다시 한 번 악수했다.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당일 재임 정상 역사상 처음으로 조미(조선-미국) 정상회담을 열고, 공동성명을 체결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성명 체결 후 현장에서 공개한 공동성명 문건에 따르면, 조미는 ‘새로운 조미 관계 수립’과 ‘조선반도의 영구 안정 평화기제 구축’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은 조선 측에 안보 보장을 약속하고, 김정은 위원장은 ‘조선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에 대한 약속을 다시금 강조하며, 회담 성과를 이행하기 위해 양측은 고위급 정부 대표단 협상을 개최할 방침이다.

6월 12일, 김정은 조선 최고지도자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공동성명을 체결했다. (사진 출처: 신화사/싱가포르 통신정보부 제공)

김정은 위원장은 체결식에서 이번 회담을 통해 양측은 지난 과거는 버리고, ‘새로운 기점’을 맞이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도 공동성명 내용이 ‘매우 광범위하고', 조미 관계가 과거와는 완전히 다른 국면으로 진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당일 늦게 열린 기자회견에서 반도 비핵화 프로세스를 조속히 추진할 예정이지만 비핵화는 장기 과정으로 미국은 반도 핵문제가 해결되기 전까지는 계속해서 조선에 대한 제재를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조미 간 수교를 기대하지만 현재는 시기상조라고 덧붙여 말했다.

왕이(王毅)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12일, 조미 간 상호 대립 심지어는 적대 관계로 반세기 넘게 지내오다 양국 정상이 함께 앉아서 평등하게 대화를 나눈 것 자체가 중대하고 긍정적 의미를 지닌다며, 양측 정상이 반도 비핵화와 반도의 평화기제 추진과 수립에 기본적으로 합의해 실질적인 진전을 보이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6월 12일, 김정은 조선 최고지도자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공동성명 체결 후 자리를 떠나고 있다. (사진 출처: 신화사/싱가포르 통신정보부 제공)

안보안정, 협력윈윈을 추구하는 시대적 조류 속에서 조선반도는 올해 초부터 대화와 완화 물결이 일어났다. 이번 회담 개최 전에 중국-조선, 조선-한국, 한국-미국 정상회담이 각각 개최되어 반도가 비핵, 평화, 번영의 새로운 시대로 향할 수 있는 역사적 기회를 함께 추진했다. (번역: 조미경)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吴三叶,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淸明상하도 3.0’ 첨단기술예술전시회 개최…과학기술과 문화의 만남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장세정 중앙일보 논설위원편]

    • 시진핑, 중•아랍 협력 포럼 제8차 부장급 회의 참석해 연설 발표

    • [월드컵의 이색 먹거리] 10만 마리 中 샤오룽샤 모스크바로 출정!

    • 양혁재 메드렉스병원장 “통증 없는 치료로 환자 만족도 높일 것”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한국 유명 모델 겸 MC 유라편]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서수빈 이화여대 중문학과 재학생편]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최승호 메드렉스병원 원장편]

    • [인민일보 창간 70주년] 당의 대변자, 인민의 친구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