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8월02일 

中 화웨이 스마트폰, 애플 제치고 1위 삼성 넘본다

화웨이 2분기 시장점유율 15.5%로 2위
삼성 판매량 급감…4.9%p 차이 바짝 추격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2:33, August 02, 2018

중국 대표 스마트폰 제조업체 화웨이가 사상 처음 애플을 제치고 글로벌 스마트폰 판매 2위 자리를 차지했다. 시장 1위인 삼성전자와의 시장점유율 격차도 4.9%포인트로 크게 줄였다.

지난달 31일(현지 시각) 미국 시장 조사 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화웨이는 올 2분기 시장점유율 15.5%를 기록하며 삼성전자(20.4%)를 바짝 추격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판매 상위 5개사 중 유일하게 판매량이 급감하면서 불안한 1위 자리를 지켰다. 종전 2위였던 애플은 점유율 11.8%로 3위로 밀려났고, 중국 샤오미와 오포가 각각 9.1%, 8.6%로 4•5위를 차지했다.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규모는 3억5040만 대로 1년 전보다 3% 줄었다.

SA는 화웨이가 올 2분기 중국•동남아시아•유럽 시장에서 판매 호조를 보이며 5420만 대를 판매했다고 분석했다. 스마트폰 시장은 줄어들었지만 화웨이는 1년 전보다 판매량을 41%나 끌어올렸다. 화웨이는 지난 3월 프랑스 파리에서 공개한 프리미엄 스마트폰인 P20과 P20프로가 유럽과 중국 등에서 큰 인기를 얻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와 애플이 독식하던 600달러(약 67만원) 이상의 고가 스마트폰 시장에서도 상당한 영향력을 확보한 것이다.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가 뛰어난 중저가 스마트폰 노바2S와 노바3e 등을 통해서도 판매량을 키웠다. 애플은 작년 출시한 초고가 제품인 아이폰X(텐)이 시장에서 여전히 인기를 끌면서 1년 전보다 30만 대 더 판매했다.

반대로 삼성은 올 2분기 7150만 대를 판매하는 데 그쳐 1년 전보다 판매량이 800만 대나 줄었다. 시장점유율 역시 1.7%포인트 하락했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전략 스마트폰인 갤럭시S9을 예년보다 한 달 빠른 3월 중순에 출시하면서 판매 몰이를 할 계획이었지만 시장에서 인기를 얻지 못하면서 2분기 판매량이 감소했다.

스마트폰 업계에서는 올 하반기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9과 애플의 아이폰 신제품 출시에 따라 시장이 출렁일 것이라고 분석한다. 삼성은 스마트폰 실적 부진을 타개하기 위해 노트9을 작년보다 2주 앞당긴 9일 공개한다. 가격도 시장 예상치보다 저렴한 수준으로 내놓을 예정이다. 업계 관계자는 "스마트폰 시장에 삼성•애플•화웨이의 삼각 구도가 구축되면서 고가, 중저가 제품군 할 것 없이 치열한 점유율 경쟁이 일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원문 출처: 조선일보(강동철 기자)

중국기업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국경 지키는 중국 공안 대원들! 그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 화성에서 '비밀의 호수' 발견돼…지름 20㎞에 수심은 1m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강정애 숙명여자대학교 총장편]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베이징 방문에 열광하는 중국 축구팬

    • 르완다대학교 공자학원 등록 학생만 4900명

    • 나뭇가지 끝에 매달려 자는 귀여운 야생 새끼 판다

    • ‘淸明상하도 3.0’ 첨단기술예술전시회 개최…과학기술과 문화의 만남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장세정 중앙일보 논설위원편]

    • 시진핑, 중•아랍 협력 포럼 제8차 부장급 회의 참석해 연설 발표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시진핑캄보디아 · 방글라 순방

특집보도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경제>>중국기업 소식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