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9년02월28일 

조미 정상의 두 번째 악수, 하노이 회담 본격 돌입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2:26, February 28, 2019
조미 정상의 두 번째 악수, 하노이 회담 본격 돌입
27일, 베트남 하노이 국제 프레스센터에서 기자들이 김정은 조선 최고지도자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회담 생중계 장면을 지켜보고 있다. [촬영: 신화사 우샤오추(吳曉初) 기자]

[인민망 한국어판 2월 28일] 김정은 조선 최고지도자와 트럼프 대통령이 27일 저녁 베트남 하노이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에서 만나 제2차 정상회담의 서막을 열었다.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악수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한 후 앉아서 간단한 인사말을 주고 받으며 가끔 미소도 보였다. 두 사람 모두 이번 하노이 회담이 긍정적인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얼마 동안 어떤 때보다 힘든 ‘노력과 인내심’을 필요로 했지만, 이번 회담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 것으로 확신하고, 본인은 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의 말을 경청하며 가끔 고개를 끄덕였다. 그는 하노이 회담이 지난 싱가포르 회담과 ‘마찬가지로, 심지어 더 큰’ 성공을 거둘 수 있길 기대한다며, 양측은 지난 시간 ‘많은 진전’을 거듭했고, 최대 진전은 양측의 양호한 관계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조선이 경제 잠재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돕길 원한다고 덧붙였다.

백악관이 밝힌 일정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당일 저녁에 약 20분간 단독 회담을 가진 후 각국 관리 두 명과 동석해 만찬을 가진다.

이는 조미 정상 간 첫 하노이 회담이다.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26일 베트남에 잇따라 도착했고, 27일과 28일에 열리는 제2차 양국 정상회담에 참석하기로 했다. 양측은 28일에 조선반도 비핵화 및 양국 관계 관련 핵심 문제를 지속적으로 논의한 후 회담 결과를 발표할 전망이다.

이번 회담에 국제 언론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베트남 측 통계를 보면, 이번 회담에 200개가 넘는 외신과 해당 기자 약 3000명이 베트남에 와서 관련 뉴스를 보도하고 있다.

조선반도 핵문제의 핵심 당사국인 조선과 미국 정상이 회담에서 반도 비핵화 및 반도의 영구적 평화와 안정 실현을 위해 실질적인 행보를 내딛길 모두가 기대하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2018년 6월에 싱가포르에서 1차 정상회담을 가지고, 조선반도 비핵화, 반도의 영구적 안정적 평화기제 정착, 새로운 조미 관계 수립을 놓고 공감대를 형성했다. 하지만 이후 비핵화 개념, 방식 및 단계와 관련해 각 측이 이견을 보여 양국 대화가 잠시 주춤했다. (번역: 조미경)

원문 출처: 신화사(新華社)

국제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吴三叶,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훈련은 우리처럼”, 중국 육군 여단연합 훈련 현장 공개

    • 전 세계 최고 높이 中 룽탄허대교, 압도적인 웅장함

    • 폭우 속 '5시간의 혈투', 4000마리 토끼 구한 중국 경찰

    • 무림고수 빙의! 中 무장경찰이 펼치는 환상적인 불꽃놀이 쇼쇼쇼

    • 중국 톈산서 실전을 방불케 한 中 무장경찰 테러리스트 진압 연습!

    • 빙상 용선(龍舟)-빙상 레이싱…징포(鏡泊)호서 겨울 즐기기

    • 충칭에서 개최된 한족(漢族) 전통 결혼식, 웅장한 면모 과시

    • 새하얀 눈이 빚어낸 中 허난성 윈타이산 절경

    • 새해 첫눈 속 中 톈안먼광장 지킴이 ‘멋짐 폭발’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