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11월 18일 월요일 

피플닷컴을 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중국어영어일본어러시아어

중국에서도 통한 중국판 ‘슈스케’, 슈퍼스타 차이나!

2013年10月16日10:21
下一页

[인민망(人民網)] Mnet 슈퍼스타K 제작진이 직접 참여하여 제작한 <슈퍼스타 차이나(워더중궈싱/我的中国星)> 이 지난 10월 6일 일요일, 중국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14회에 걸친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중국 현지와 약 한 달 간격을 두고 프로그램을 방영하고 있는 한국 CJ E&M 중화TV 역시 이번 주 최후의 TOP 11의 무대 경연을 다룬 10회 방영을 통해 높은 시청률로 막을 내린 중국 <슈퍼스타 차이나>의 아성을 이어갈 예정이다.

<슈퍼스타 차이나>는 중국 내 8억 명의 시청 커버리지를 보유한 전국위성방송사인 후베이위성(호북위성,湖北衛星)에서 지난 7월부터 방영을 시작하여, 첫 방송부터 동시간대 예능 프로그램 시청순위 TOP3에 들며 중국 시청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뒤이어 방영을 시작한 한국 중화TV의 시청자들 역시 <슈퍼스타 차이나>에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13억 중국 인구를 대상으로 진행 된 개성 넘치는 오디션 참가자들은 물론 영화배우인 알란 탐(谭咏麟), 중국의 윤종신 사바오량(沙宝亮), 아름다운 외모의 타이완 여배우 우페이츠(吴佩慈)’ 등 화려한 심사위원진과 특별 심사위원 f(x)의 빅토리아 등이 온라인에서 이슈화 되며 있었던 결과이다. 또한 한국 배우 송중기, 동방신기, 그룹 2PM의 닉쿤이 출연, 중국 참가자에게 응원메시지를 전하며 프로그램에 힘을 실은 것도 한국과 중국 양국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비판보다는 칭찬과 지지 그리고 격려가 돋보였던 <슈퍼스타 차이나>. 중화TV 관계자는 “슈퍼스타 차이나를 계기로 한국과 중국의 문화 콘텐츠 교류가 더욱 활발해 질 것”이라며 <슈퍼스타 차이나> 후반부 방송분에 대한 기대를 전했다.

<슈퍼스타 차이나>, 그 감동의 무대는 매주 일요일 오후 1시 중화TV 브라운관을 통해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배준기(裴埈基)기자

[1] [2] [3] [4]

(责任编辑:孙伟东、赵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