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7  中文·韓國

인민망 한국어판>>뉴스>>사회

中 재활센터에서 선행 베푸는 러시아 미녀 자원 봉사자, “사랑에는 국경이 없다”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11:07, March 27, 2017

中 재활센터에서 선행 베푸는 러시아 미녀 자원 봉사자, “사랑에는 국경이 없다”
안나가 러시아 어린이 환자에게 마사지를 해주고 있다.

[인민망 한국어판 3월 27일] 3월 22일, 러시아 출신의 안나 미로넨코(24세)는 하얼빈(哈爾濱, 합이빈)시 뇌성마비 장애인 연합회 부설 뇌성마비 재활센터에서 러시아에서 온 환자의 가족을 위한 통역, 병례 정리 및 의료 보조 등의 자원 봉사 일을 하고 있다.

 

안나는 헤이룽장(黑龍江, 흑룡강)대학에서 중국 정부 장학생으로 공부하는 유학생이다. 6개월 전, 인터넷에서 본 재활센터의 자원 봉사자 모집 공고에 지원하게 된 안나는 중국에서 ‘자원 봉사자’로서의 또 다른 삶을 시작하게 된다. 그 이후, 그녀는 매일 학업이 끝나면 버스로 1시간 거리의 재활센터를 찾아 자원 봉사 활동을 하고 있다. 안나는 기자에게 “사랑에는 국경이 없어요. 제가 중국에서 유학하는 동안 더 많은 자원 봉사 활동의 참여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어요.”라고 말했다. (번역: 김미연)

 

원문 출처: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 

 

 

사회 뉴스 더보기

 

인민망 한국어판 트위터 & 페이스북을 방문하시면 위 기사에 대한 의견 등록이 가능합니다.


【1】【2】【3】【4】【5】【6】【7】

(责编:實習生(王銘楠)、樊海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