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2  中文·韓國

인민망 한국어판>>사회

호주 청년의 무(無)현금 항저우 체험기, 휴대폰만 있으면 OK!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10:46, April 19, 2017

호주 청년의 무(無)현금 항저우 체험기, 휴대폰만 있으면 OK!
Tim(앞측)과 Geoffrey가 야채를 사러 농산물 시장을 찾았다.

[인민망 한국어판 4월 19일] 최근 이틀 동안 날씨가 맑고 좋았다. 항저우(杭州, 항주) 생활 6년차인 호주 청년 Tim Clancy가 미국인 친구 Geoffrey Banta를 데리고 ‘스마트 항저우 당일치기 여행’을 체험했다.

 

길가에서 아침식사를 사서 먹고, 농산물 시장에 가서 야채를 사며, 버스와 지하철로 외출하고, 병원에 가서 진료 접수를 하며, 쇼핑센터에 가서 식사와 쇼핑을 하고, 공용자전거로 시후(西湖, 서호)를 둘러보는 등. 두 사람은 현금 한 푼 없이 오로지 즈푸바오(支付寶, 알리페이)만으로 이 모든 것을 해결했다. 하루간의 체험을 통해 그들은 항저우에서의 생활은 휴대폰 하나만 있으면 모든 게 다 해결돼서 정말 편리하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번역: 김미연)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사회 뉴스 더보기

 

인민망 한국어판 트위터 & 페이스북을 방문하시면 위 기사에 대한 의견 등록이 가능합니다.


【1】【2】【3】【4】【5】

(责编:實習生(郑罕娜)、樊海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