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1월06일 

우레이, 중국인 최초로 바르셀로나 골망 흔들어

09:35, January 06, 2020

[인민망 한국어판 1월 6일] 5일 새벽, 스페인이 바로셀로나와 가진 2019/2020 프리메라리가 19라운드 홈 경기에서 73 분에 투입된 우레이(武磊·에스파뇰)가 88분에 극적인 동점골을 뽑아냈다. 우레이의 극적인 동점골에 힘입어 스페인은 홈 경기에서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2-2로 비겼다. 우레이는 중국 축구 선수로서는 역사상 최초로 바르셀로나의 골망을 흔든 선수에 이름을 올렸다.

경기 후 우레이의 이름이 스페인 방송국과 메이저 언론 지면을 장식했다. 이 경기 후 우레이는 명실상부 자신의 이름을 세상에 알렸다.

축구 보도에 따르면 우레이는 경기 후에 가진 인터뷰에서 자신의 동점골에 대해 “우선 무척 기쁘다. 바르셀로나의 골문을 열었을 뿐만 아니라 더 중요한 것은 우리가 극적인 1점을 획득한 것이 무척 기쁘다”고 말했다.

“사실 교체 투입됐을 때 바르가스와 계속 이야기를 나눴다. 나의 강점은 전방 공격이다. 바르가스가 나에게 좋은 볼을 패스해 줄 것이라고 했다. 경기에서 우리는 완벽한 호흡을 이뤄냈다. 그래서 정말 기쁘다”고 말했다.

“경기 후 선수 전원의 분위기가 매우 좋아졌고, 모두가 자신감을 되찾았음을 느낄 수 있었다. 극적인 1점이었다. 이번 경기부터 예전과는 다른 경기를 보여주고, 더 많은 승리와 득점을 하길 바란다. 선수뿐만 아니라 전체 축구장의 축구팬들도 한 가족, 한 팀처럼 하나로 뭉치길 바란다”고 그는 말했다.

우레이는 중국인으로서 역대 최초로

극적인 동점골을 터트렸다.

중국 선수 최초로 바르셀로나의 골문을 흔든

우레이와 중국 축구 선수들을 축복하며

‘좋아요’를 클릭해 주세요.

번역: 이인숙

원문 출처: 인민일보 클라이언트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