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4월10일 

우한 밖 4대 통로 운영 재개, 우한 ‘봉쇄해제’ 순간

10:05, April 10, 2020
4월 8일 우한 시민이 페리선에 탑승해 강을 건너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리거(李舸)]
4월 8일 우한 시민이 페리선에 탑승해 강을 건너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리거(李舸)]

[인민망 한국어판 4월 10일] 우한(武漢) 인민은 물론 전국 인민이 겨울 눈을 맞으며 희생과 헌신으로 봄이 오기를 기다렸다. 지난 8일 우한 밖 4대 통로인 기차역과 고속도로 톨게이트, 페리선 부두, 장거리 버스 터미널이 운영을 재개했다. 인민망이 ‘봉쇄 해제’ 현장을 찾아가 보았다.

페리선

페리선 조종사가 4월 8일 다시 업무에 복귀했다. 우한에서 이동수단으로써 페리선의 중요도는 예전과 달라졌지만 그들은 여전히 그들의 일을 사랑한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4월 8일 우한 시민이 페리선에 탑승해 강을 건너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리거(李舸)]

4월 8일 중화루(中華路)부두의 페리선 조종사가 운항 전 환담을 나누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4월 8일 승객이 페리선에서 아침 햇살을 받고 있다. 창문 밖으로 우한 창장(長江)대교가 보인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4월 8일 시민 두 명이 우창(武昌) 중화루부두에서 한커우(漢口) 장한관(江漢關)부두로 운항하는 페리선으로 강을 건너며 핸드폰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차이쉬안(柴選)]

4월 8일 승객이 연안에서 하선을 기다리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4월 8일 페리선이 부두에 도착하자 승객들이 떠나고 있다. 일부 승객은 상대적으로 밀폐된 교통수단에 탑승하는 것을 피하기 위해 페리선을 선택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4월 8일 우한의 모든 교통을 봉쇄 해제하자 중요한 교통수단이었던 페리선이 중화루부두를 떠나 한커우 장한관을 향하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4월 8일 우한 페리선에서 바라본 아침햇살 아래 한커우 강가 풍경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우창기차역

4월 8일 우한역에서 둥관(東莞) 후먼(虎門)으로 가는 가족이 개찰구를 지나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차이쉬안(柴選)]

4월 8일 우한기차역의 지원자가 우한 밖으로 나가는 여행객을 안내하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리거(李舸)]

4월 8일 우한기차역의 어린 여행객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리거(李舸)]

4월 8일 우한역 출입구 밖 여행객과 행인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차이쉬안(柴選)]

고속도로 톨게이트

우한 밖으로 나가려는 차량들이 4월 7일 23시 53분 우한 쥔산(軍山) 톨게이트에서 새벽 24시의 도로 개방을 기다리며 길게 줄을 서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우한 샤오쥔산(小軍山) 톨게이트가 4월 8일 0시 48분 도로를 개방했다. 당직 경찰이 도로를 봉쇄했던 바리케이드를 철거하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4월 8일 새벽 1시 46분 우한시(西)고속도로, 우한 밖으로 나가는 차량이 빠르게 톨게이트를 통과하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장거리 버스터미널

4월 8일 우창 푸자포(付家坡) 장거리 버스터미널이 운영을 재개했다. 선명한 색깔의 우의 ‘방호복’을 입은 남매가 차를 기다리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무슨 이유인지 한 어린이 승객이 바닥에 쭈그리고 앉아 있다. 터미널 직원이 얼른 다가가 상황을 살펴보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푸자포 장거리 버스 터미널 개찰원이 방호복을 입고 업무를 보고 있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봉쇄 해제 첫날, 우한에서 뤄톈(羅田)으로 가는 장거리 버스 안에 승객이 많지 않다. 앉을 때에는 한 좌석에 한 사람만 앉는다. [중국촬영가협회 제공/촬영: 천리밍(陳黎明)]

번역: 하정미

원문 출처: 인민망(人民網)

사회 뉴스 더보기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