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1년02월12일 

명절에 고향 못 간다니 부모님이 보내주신 설 용품들...양 한 마리까지

10:49, February 10, 2021

고향의 녠훠(年貨: 설맞이 용품)를 받으셨나요?

올해 춘절(春節: 음력설) 많은 사람이 현지에서 명절 보내는 것을 선택했다.

부모님의 사랑은

묵직한 택배가 되어

방방곡곡에서 날아왔다.

 

부모님이 보내주신 녠훠는 얼마나 대단할까?

“아이참! 하마터면 냉장고 통째로 저에게 직접 보내주실 뻔했어요.”

 

30kg의 큰 보따리에

만두 8.5kg

닭, 오리, 거위, 돼지, 소, 양

찐 것, 절인 것, 튀긴 것, 말린 것…

아이가 고향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부모님은 냉장고를 그대로 보내주지 못한 것이 한스럽다.

🏮그리고 ‘참신하고 독특한’

집에서 보내온 양 한 마리가 있다.

1월 28일

상하이의 펑(彭) 여사는

산둥(山東)에서 부모님이 보내신 녠훠를 받았다.

열어보니

엄청나게 많은 냉동 양고기가 있었다.

보아하니 양 한 마리는 될 것 같다.

어떤 네이멍구(內蒙古) 형님이

양 한 마리를 통째로 보내왔다.

진정한 ‘부호’이다.

🏮가족의 사랑이 얼마나 세심한지

파와 고수까지 보내왔다.

‘손재주’가 없는 아이를 위해

먹기 편하게

부모님은 미리

녠훠를 정리해서 소분하고

라벨까지 붙이고, 소스까지 만들었다.

직접 끓여주시는 것 빼고는 다 해주셨다.

그리고 엄마는 딸이 요리를 못할까 걱정되어

손글씨로 적은 레시피를

10페이지 가까이 가득 적어 보내왔다.

🏮고향의 맛이자

부모님의 가득한 사랑이다.

가족들은 비록 천리 밖에 있을지라도

우리를 사랑한다.

우리가 흘려 말한 잘 먹는다는 소리를

그들은 마음에 두고 생각한다.

우리가 고향에 가지 않고 명절을 보내더라도

그들은 우리를 위해 고향의 맛을 한가득 보낼 것이다.

 

이것들은 먼 길을 마다치 않고 달려오는 남북을 넘나드는 소포들이다.

그들의 사랑과 염려를 가득 싣고

현지에서 명절을 보내는 사람들의 배 속과 마음을 어루만진다.

몸은 멀리 있지만, 마음은 가까이 있다.

올해 타지에서 보내는 춘절이

앞으로는 더 좋은 만남이 되기를.

번역: 오은주

원문 출처: 중국일보 위챗 공식계정 

사회 뉴스 더보기

(Web editor: 李正, 吴三叶)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