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11월27일 

산둥 이위안, 수공예 솜옷으로 분주한 겨울

09:31, November 27, 2020
지난 22일 산둥성 쯔보시 이위안현 둥리(東裏)진의 한 공방에서 농가 부녀자가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솜옷을 팔고 있다. [사진 출처: 신화사]
지난 22일 산둥성 쯔보시 이위안현 둥리(東裏)진의 한 공방에서 농가 부녀자가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솜옷을 팔고 있다. [사진 출처: 신화사]

[인민망 한국어판 11월 27일] 겨울철 산둥(山東)성 쯔보(淄博)시 이위안(沂源)현의 수공예 솜옷이 성수기를 맞이하며 직원들이 시장 공급을 맞추기 위해 가공 제작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현지에서는 수공예 솜옷 전통 예술의 전승과 발전을 부녀 창업과 결합시켜 ‘인터넷+회사+가공 가구’의 모델을 통해 현지와 주변의 농가 부녀자들의 취업을 돕고 소득 증대를 이끌었다. 현재 현지의 수공예 솜옷 연 생산량은 3만 건에 달하며 각지 시장으로 팔려나가고 있다. (번역: 하정미)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사회 뉴스 더보기

(Web editor: 王秋雨, 吴三叶)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