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4월16일 

우한 통제 해제 이후 첫 주말, 우리의 익숙한 일상이 돌아왔다

10:57, April 16, 2020
거리 가게들이 문을 열었다. [사진 출처: 인민망]
거리 가게들이 문을 열었다. [사진 출처: 인민망]

[인민망 한국어판 4월 16일] 지난 11일 우한(武漢)은 통제 해제 이후 첫 주말을 맞았다. 우한 장한(江漢)로 거리 가게들은 영업을 재개했으며 핸드폰 수리점 앞에는 사람들이 줄을 섰다. 길가의 사람들과 차량이 눈에 띄게 늘었다. 우리가 익숙한 우한이 천천히 돌아오고 있다.

우한 시민의 생활은 ‘변화’와 ‘불변’ 속에서 계속 나아가고 있다. ‘변화’는 바깥 생활이 더 편해진 것을 말한다. 슈퍼마켓과 은행, 식당이 잇따라 영업을 재개하며 대중교통과 택시도 운행을 시작했다. ‘불변’은 방역에 있어 여전히 긴장의 끈을 놓지 않은 것을 말한다. ‘마스크’는 여전히 착용해야 하며 지역 방역 작업도 긴장을 늦추지 않았다. (번역: 하정미) 

원문 출처: 인민망(人民網)

사회 뉴스 더보기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