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1년01월18일 

시짱, 10만 명 문예 인원 2020년 2만여 회 공연

11:30, January 18, 2021
산난시 충제(瓊結)현 주허(久河)촌 줘우(卓舞)팀 팀원들이 국가급 비물질문화유산인 ‘주허 줘우’를 공연하고 있다. [2020년 7월 1일 촬영/사진 출처: 신화망]
산난시 충제(瓊結)현 주허(久河)촌 줘우(卓舞)팀 팀원들이 국가급 비물질문화유산인 ‘주허 줘우’를 공연하고 있다. [2020년 7월 1일 촬영/사진 출처: 신화망]

[인민망 한국어판 1월 18일] 시짱(西藏)자치구 문화청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2020년 시짱은 전구로 5492개 행정촌 문예공연팀을 만들었다. 여기에 76개 현(구) 예술팀까지 더하면 문예공연팀 인원은 총 10만 명에 이른다. 공연팀은 2015년에 비해 1만 회 더 많은 한 해 누적 2만여 회 혜민(惠民: 백성에게 혜택을 주다) 공연을 완성하면서 기층 민중의 문화생활을 더욱 풍요롭게 했다. (번역: 하정미)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문화 뉴스 더보기

(Web editor: 李美玉, 王秋雨)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