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5월09일 

신비로운 북제 묘장 벽화 ‘클라우드’ 통해 1400년 전 모습 드러내

10:14, May 09, 2020
묘실 북벽 묘주 부부 연회도 [자료 사진/사진 출처: 신화망/타이위안 북제벽화박물관 제공]
묘실 북벽 묘주 부부 연회도 [자료 사진/사진 출처: 신화망/타이위안 북제벽화박물관 제공]

[인민망 한국어판 5월 9일] 서현수(徐顯秀)묘벽화는 중국 북제(北齊)시기 중 보존이 비교적 잘된 대형 묘장(墓葬) 벽화(壁畫)로 1400여 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다. 보호의 목적으로 대외 개방은 하지 않는다. 최근 산시(山西) 타이위안(太原)은 북제벽화디지털박물관을 정식으로 오픈해 사람들이 ‘클라우드’를 통해 언제든 신비로운 북제 벽화를 감상할 수 있도록 도왔다. (번역: 하정미)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문화 뉴스 더보기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