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5월26일 

5대째 이어지는 등대지기의 ‘백년고독’ (4)

11:58, May 26, 2020
예가네 4대 등대공 예징후(왼쪽)가 물자를 섬으로 운송하면서 옛 동료인 치리위섬 등대 주임 쉬먀오치(徐妙其)와 담소를 나누고 있다. [5월 20일 촬영/사진 출처: 신화망]
예가네 4대 등대공 예징후(왼쪽)가 물자를 섬으로 운송하면서 옛 동료인 치리위섬 등대 주임 쉬먀오치(徐妙其)와 담소를 나누고 있다. [5월 20일 촬영/사진 출처: 신화망]

[인민망 한국어판 5월 26일] 저장(浙江) 닝보(寧波)에는 5대째 탑을 지키는 가족이 있다. 이 가족은 저장 동쪽 해역을 전전하며 12개의 등대를 지키고 있다. 1883년부터 예라이룽(葉來榮), 예아웨(葉阿嶽), 예중양(葉中央), 예징후(葉靜虎), 예차오췬(葉超群) 5대에 걸쳐 등대공으로서 적막함을 견뎠다. (번역: 하정미)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사회 뉴스 더보기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