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9년10월18일 

폭력이 드리운 암운…동방의 진주가 운다 (6)

12:10, October 17, 2019
한 승객이 스타페리를 타고 완짜이(灣仔) 부두에서 젠사쭈이(尖沙咀, 침사추이)로 가고 있다. [10월 14일/사진 출처: 신화망]
한 승객이 스타페리를 타고 완짜이(灣仔) 부두에서 젠사쭈이(尖沙咀, 침사추이)로 가고 있다. [10월 14일/사진 출처: 신화망]

[인민망 한국어판 10월 17일] 계속되는 폭력 악행이 홍콩 시민의 복지와 사회 번영에 해를 끼치고 있고, ‘안전과 법치’를 표방해 온 홍콩의 국제적 이미지를 훼손하고 있다. 수개월째 지속되고 있는 폭력 행위로 인해 관광업과 유통업 등이 직격탄을 맞았고, 금융과 부동산 시장의 불안정 요소가 증가일로를 걷고 있다. 시민들은 외출과 출퇴근 등에 큰 불편을 겪고 있다… 폭력이 과거 반짝이던 동방의 진주에 암운을 드리웠다. (번역: 이인숙)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사회 뉴스 더보기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최신뉴스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