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1.25  中文·韓國

멍롄(孟連) 투스(土司) 국경관광지

14:59, November 25, 2013

명칭: 멍롄투스 국경관광지

등급: 국가 AA 급 관광지

위치: 멍롄 다이(傣族)족- 라후족 자치현 경내

관광명승지: 센푸스슈(宣撫司署), 멍롄금탑(孟連金塔), 파한(法罕)산, 멍와이투스(勐外土司)여름산채, 멍마(勐馬) 온천 등

관광지소개:

이곳에는 중국의 마지막 다이족 전통마을인 눠윈구전(娜允古鎭)이 있다. 전통마을 주변에 종교 관련 건축물이 있으며 예를 들면 윗마을 절, 중간마을 절, 아랫마을 절, 선무관아가 있다. 선무관아는 다이족 언어로 ‘허한’이라 하며 황금궁전이라는 뜻이다. 투스는 ‘자오허한’ 이라 하며 황금궁전의 왕이라는 뜻이고 다이족 봉건사회에서 높은 지위를 가졌으며 일반적으로 투스관아라고 부른다. 이곳 관아는 윈난성 18대 관아 건물 중 보존이 양호한 관아로서 다이족의 귀족인 다오(刀)씨의 관저로 사용되었다. 멍롄의 선무관아는 윈난성 변방민족의 18개 관아 중 보존상태가 가장 양호한 관아로서 역사적, 문화적 가치가 있다.

경내는 멍롄금탑(孟連金塔), 멍와이투스(勐外土司)여름산채 등의 명승지가 있으며 풍경, 종교, 문화, 소수민족의 민속 등이 결합된 종합관광지이다.

[1] [2] [3] [4] [5] [6]

(Editor:孙伟东、赵宇)

포토뉴스

더보기
中, 日의 인위적 대립 조장에 “외부 도발행위 단호히 대응”

여행 정보

뉴스|명소|먹거리
라싸(拉薩) 관광객 대폭 증가, 총 608만 인원 방문
  • 정치
  • 경제
  • 사회
  • 논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