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5.20  中文·韓國

러시아 실사판 ‘라푼젤’, 13년 전부터 머리 안 잘라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08:23, May 20, 2016

러시아 실사판 ‘라푼젤’, 13년 전부터 머리 안 잘라

[인민망 한국어판 5월 20일]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 5월 16일자는 외모 가꾸기를 즐기는 대다수 여성에게 미용실은 정기적으로 다니는 곳 중 한 곳인데 영상 속 러시아 여성인 Dashik Gubanova Freckle에게는 그렇지 않다고 전했다. 그녀는 13년 전부터 미용실에서 머리를 자르는 것을 그만 두고 자신의 머리카락이 어디까지 길 수 있는지를 보기로 했다. 현재 그녀는 자신의 머리에 매우 만족하고 있다고 한다. 그리고 그녀를 실사판 ‘라푼젤’이라 부르는 이들도 있다. (번역: 조미경)

원문 출처: 인민망(人民網)

인민망 한국어판 트위터 & 페이스북을 방문하시면 위 기사에 대한 의견 등록이 가능합니다.

(Editor:劉玉晶,樊海旭)
微信二维码图片(韩文版)

포토뉴스

더보기
  • 정치
  • 경제
  • 사회
  • 논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