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1.27  中文·韓國

중-프 수교 50주년 경축, 양국 정상 축전 전해

16:08, January 27, 2014

[<인민일보> 01월 27일 01면]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은 27일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과 상호 축전을 통해 양국 수교 50주년을 경축했다.

시진핑 국가주석은 축전에서 1964년 1월 27일 마오쩌둥(毛澤東) 주석과 샤를르 드 골 장군이 중국과 프랑스 수교라는 역사적 결정을 내려 중국과 유럽 관계의 새로운 시대를 열었다며, 양국은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이자 자주독립 정신을 가진 대국으로 세계 다극화, 경제 글로벌화, 국제관계 민주화 추진을 위한 중요한 역량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양국 관계의 장기적인 안정과 발전은 양국 및 양국 국민의 근본이익에 부합할 뿐만 아니라 세계의 평화와 발전에도 이롭다며, 본인은 양국 관계를 중요하게 여기고 함께 협력하여 수교 50주년을 계기로 양국 관계가 새로운 역사적 기점에서 새로운 단계로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길 원한다고 밝혔다.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은 프랑스는 신중국과 처음으로 대사급 외교관계를 맺은 서방국가로 샤를르 드 골 장군이 이 같은 위대한 결정을 내렸고 이는 양측 모두 굳건한 독립정신을 갖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중국의 몇 십 년 간의 엄청난 발전성과가 바로 안목 있는 결정이었음을 증명한다며, 중국은 국제문제에서 더욱 중요한 역할을 발휘하게 될 것이며 프랑스 측은 중국과 더불어 국제 및 글로벌 문제에서 공조를 강화해 세계 다극화를 수호하고 각종 위기와 도전에 함께 대처해 양국 관계의 새로운 업적을 쌓아가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Editor:轩颂、赵宇)

관련기사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 정치
  • 경제
  • 사회
  • 논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