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6월19일 

외교부, G7 외무장관 홍콩 관련 공동성명 발표에 강력한 불만과 단호한 반대 표명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09:47, June 19, 2020

[인민망 한국어판 6월 19일] 자오리젠(趙立堅) 외교부 대변인이 18일 정례브리핑에서 “중국은 G7(주요 7개국) 외무장관이 공동 성명을 내고 홍콩 사무에 대해 왈가왈부하고 함부로 이래라저래라 하는 것에 대해 강한 불만과 단호한 반대를 표명한다”고 말했다.

자오 대변인은 “중국 측은 홍콩 사무가 중국 내정에 속하는 만큼 그 어떤 외국 정부나 기구, 개인이 간섭할 권리가 없다고 여러 차례 밝혔다”고 강조했다.

그는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의 유관 규정 및 전인대 상무위원회의 법 제정은 국가 안전 수호 분야에서 홍콩의 법률상의 구멍을 메우기 위한 것이 목적”이라면서 “국가 차원에서 홍콩특구의 국가 안전을 수호하는 법률 제도와 집행 기제를 수립 및 완비하는 것은 본래 ‘일국양제’(一國兩制·한 국가 두 체제)를 구현하는 것이고 ‘일국양제’ 방침이 안정적으로 장기간 실행되도록 함으로써 홍콩의 번영과 안정을 수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중국 측은 ‘중·영 공동성명’의 핵심은 중국이 홍콩에 대한 주권 행사를 회복하는 것이라고 여러 차례 거듭 밝혔다”면서 “중화인민공화국 헌법과 홍콩특구 기본법은 공동으로 홍콩특구의 헌제 기초를 구성한다”고 밝혔다.

“중국의 홍콩 국가안전 입법 추진 결심은 확고부동하다. 유관 방면이 중화인민공화국 헌법과 홍콩 기본법을 잘 배워 홍콩 국가안전 입법을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대하고, 국제법과 국제관계의 기본 준칙을 준수하며, 홍콩 사무 개입 및 중국 내정 간섭을 중단하길 권고한다”고 자오 대변인은 말했다. (번역: 이인숙)

원문 출처: 인민일보 (2020년 6월 19일 02면)

정부소식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신정승 전 주중대사 “수교 당시 초심으로 돌아가자”

    • 인민망 매일 3분 고사성어 제56화

    • 세계 최초 애니메이션은 중국의 그림자극

    • ‘코로나19와의 전쟁, 봄날은 온다’ 사진∙영상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세상을 사랑으로 가득차게' 노래로 코로나 극복 믿음과 희망 전해

    • 하늘의 별 따기! 판징山 정상의 찬란한 은하수 감상해보자

    • 리커창 총리 기자회견 참석해 내외신 기자 질문 답변

    • [생중계] 제13기 전인대 제3차 회의 28일 오후 3시 폐막

    • [영상] 중국 빈곤감소 타임라인…7억명 빈곤탈출

시진핑캄보디아 · 방글라 순방

특집보도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정치>>정부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