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8월21일 

[중국 얼마나 아니] 중국인의 필수 기호 식품 ‘차’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9:23, August 21, 2020

중국에서 차는 일상생활에 빠질 수 없는 기호 음료이다. 가정에서 뿐만 아니라 회사와 관광지에서도 중국 사람들은 각자의 찻잔이나 차를 우려내는 병을 지니고 다니면서 차를 즐긴다.

삼국지에 유비가 비싼 차를 사려는 장면이 나오는 등 중국은 수천년 전부터 이미 차를 마시는 관습이 형성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중국의 차는 유구한 역사만큼이나 종류가 다양하다. 차 품종의 개량과 제다 기술의 혁신 등으로 꾸준히 다양한 종류의 차가 만들어졌다. 차를 분류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가장 보편적으로 발효 정도에 따라 나뉜다. 중국에는 어떤 종류의 차가 있는지 알아보자.

<녹차> 사진 출처: 인민망

녹차는 발효하지 않은 차다. 용정, 벽라춘, 작설이 녹차에 속한다. 녹차는 혈중 지방 농도와 혈압을 낮추고 다이어트 등에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흡연자들이 녹차를 자주 마시면 니코틴의 독성을 줄일 수 있다.

<백차> 사진 출처: 인민망

백차는 약하게 발효시킨 차다. 백모단, 공미, 백호은침이 백차에 속한다. 찻잎의 색이 흰색이라 백차라 부른다. 백차는 눈을 맑게 하고 간을 보호하며 혈당의 균형을 촉진하는 효능이 있다. 특히 오래된 백차는 체내의 열을 내리고 소염 작용이 있으며 인후염과 인후통에도 효과가 있다.

<황차> 사진 출처: 인민망

황차는 약간 발효시킨 차다. 군산은침, 온주황탕, 광동대엽청이 황차에 속한다. 황차는 잎과 차의 색이 황색인데 차를 비빈 후 충분히 건조 시키지 않으면 찻잎이 황색으로 변한다. 황차는 소독 작용이 있으며, 비장과 위를 좋게 하고 소화 및 지방 대사를 돕는다.

<청차> 사진 출처: 인민망

청차는 반발효차이며 우롱차라고도 부른다. 철관음, 우롱, 대홍포, 봉황단총, 봉황수선, 동정우롱이 청차에 속한다. 청차는 페놀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혈중 지방 농도를 낮추고 노화 방지, 다이어트 및 기운을 돋우는 효과가 있다. 하지만 공복이나 자기 전에는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홍차> 사진 출처: 인민망

홍차는 완전 발효차다. 정산소종, 대길령, 스리랑카 등이 홍차에 속한다. 홍차는 찻잎과 우려낸 차의 색이 모두 붉은색이다. 소화를 돕고 위를 따뜻하게 하며 기운을 돋게 하고 피로회복에 좋다.

<흑차> 사진 출처: 인민망

흑차는 후발효차다. 푸얼차, 육보차, 안화흑차, 호북노청차 등이 흑차에 속한다. 혈중 지방 농도를 낮추고 기름기를 없애며 당뇨병을 예방하고 노화 방지에 효과가 있다.

차를 제대로 마시기 위해 지켜야 할 내용이 있다. 다음은 차를 마실 때 숙지하면 좋은 사항이다.

첫째 공복에 마시지 않는다. 공복에 차를 마시면 위를 상하게 하고, 어지럽거나 무기력함을 유발할 수도 있다. 이것이 소위 ‘차에 취한다’는 증상이다. 그렇다고 해서 식사 후에 바로 마시면 신장의 부담을 가중하므로 1시간 정도 지난 후에 마시는 것이 좋다.

둘째 자기 전에 마시지 않는다. 숙면을 위해서는 자기 전에 차를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셋째 너무 많이 마시지 않는다. 차에는 다량의 탄닌산이 함유되어 있다. 탄닌산과 철분이 결합하면 일종의 불용성 물질을 형성해 철분 흡수를 방해하므로 차를 진하게 많이 마시면 철분 손실을 유발할 수 있다.

넷째 찻물로 약을 먹지 않는다. 약효에 영향을 미칠 수 있음으로 차를 끓인 물로 약을 먹어서는 안 되며, 약을 먹은 후 1시간 후에 차를 마시는 것이 좋다.

다섯째 변질한 차, 탄 맛이 나는 차, 오래 끓인 차는 마시지 않는다. 차 속의 물질이 산화되면 효과가 떨어진다. 또 이런 찻물에는 기준치를 초과하는 미생물이 있을 수도 있고 비위생적이므로 위험하다.

여섯째 하루 지난 차는 마시지 않는다. 찻물을 너무 오래 두면 세균이 대량 번식해 강한 자극성을 지닌 산화물로 변해 위를 자극하여 염증을 일으킬 수 있다.

일곱째 차가운 차, 혼합차, 뜨거운 차는 마시지 않는다. 맛이 변했을 수도 있고 유해물질이 번식하고 있을 수도 있음으로 차갑게 식은 차는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또 높은 온도의 공부차와 뜨거운 죽을 자주 먹으면 식도암을 일으킬 수 있음으로 56도 이상의 차는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여덟째 진한 차, 생차는 될수록 적게 마신다. 살청 후 비비기를 하고 직접 말린 청차와 녹차는 위를 상하게 하기 쉽다. 특히 가을과 겨울철에는 새로 딴 차와 진한 차를 마셔서는 안 된다. 생차를 꼭 마셔야 한다면 공복에는 절대 마시지 말아야 한다. 

[인민망 배준기 기자] 

인민망 한국어판 기획기사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吴三叶)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제60화] 인민망 매일 3분 고사성어 ‘대증하약(對症下藥)’
    • 학생들과 록밴드 결성한 산골학교 선생님…현실판 ‘코러스’ 재현
    • [한국 언니의 1분 vlog] ‘오피스족’의 요통, 어깨 결림? 전통 중의 추나요법으로 해결하자
    • [영상] 중국-유럽 열차: ‘실크로드 사절’
    • [영상] 친창: 현대의 노력으로 계승되는 고대 예술문화
    • [영상] 시안-중국항공항천업의 옥토
    • [특집 인터뷰] 권영세 의원 “세계 번영 위해 한중 관계 무엇보다 중요”
    • 대당불야성, 빛과 문화의 아름다움을 체험하다
    • [특집 인터뷰] 고민정 의원 “어려울 때 도와주는 친구가 진짜 친구”
    • [한국 언니의 특별한 vlog] ‘가오카오’편! 코로나19 속 ‘新가오카오’
    • 이광재 의원 “권력보다 가치 추구하는 삶 살고파”
    • 중국 인민해방군 3군의장대가 모스크바 붉은광장에 나타났다!
    • 양잠 및 비단 직조 공예, 한 장의 뽕잎이 비단이 되기까지
    • 하늘의 별 따기! 판징山 정상의 찬란한 은하수 감상해보자
    • 신정승 전 주중대사 “수교 당시 초심으로 돌아가자”
    • ‘코로나19와의 전쟁, 봄날은 온다’ 사진∙영상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세계 최초 애니메이션은 중국의 그림자극

시진핑캄보디아 · 방글라 순방

특집보도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칼럼>>기획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