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1년01월13일 

2020 후룬 글로벌 500대 기업 공개…中 기업 총가치 대폭 증가

텐센트, 중국 내 1위 꿰차…니오, 업계 내 가치 증가 가장 빨라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2:29, January 13, 2021

[인민망 한국어판 1월 13일] 12일 후룬연구원(胡潤硏究院)이 발표한 ‘2020 후룬 글로벌 500대 기업’(2020 Hurun Global 500) 명단에서 애플이 기업 가치 14조 위안(약 2400조원)으로 세계에서 가장 값어치 있는 기업 왕좌를 차지했고, 그 뒤를 이어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이 이름을 올렸다. 중국은 명단에 든 51개 기업의 총가치가 지난해 대비 73% 증가해 세계 500대 기업 가치 증가폭이 가장 빠른 국가 자리를 꿰찼다. 이 가운데 텐센트는 4조 7천억 위안으로 중국 기업 중 1위에 등극했다.

‘후룬 글로벌 500대’ 기업의 총가치는 327조 위안, 기업 평균 가치는 전년 대비 25% 증가한 6600억 위안에 달했다. 가치가 두 배 증가한 60개사(社) 가운데 미국 기업은 25개, 중국 기업은 21개가 포함됐다.

‘2020년 후룬 글로벌 500대 기업’ Top10 [출처: 후룬연구원]

애플은 14조 위안으로 세계에서 가장 값어치 있는 기업에 등극했다.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은 10조 위안 이상으로 그 뒤를 이었다. 구글 모회사 알파벳(Alphabet)은 8조 위안으로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세계에서 가치가 조 달러대인 4개 기업은 1년간 17조 위안 급증했고, 총가치가 44조 위안에 달했다. ‘후룬 글로벌 500대 기업’에서 상기 4개사의 점유율은 13%였다.

미국은 242개사가 명단에 올라 세계 1위를 차지했고, 중국은 51개로 2위, 일본은 30개로 3위를 차지했다. 프랑스와 영국은 각각 21개였다. 명단에 든 미국 기업의 총가치는 27% 증가했고, 중국 기업은 73% 증가했다.

중국은 세계에서 증가폭이 가장 빠른 국가에 등극했다. 이름을 올린 중국 기업 51개의 총가치는 전년에 비해 73% 증가한 35조 위안을 기록, 일본∙프랑스∙영국 등 3개국의 총합과 거의 맞먹었다. 중국 기업 가운데 1위는 4조 7천억 위안을 기록한 텐센트가 차지했고, 알리바바가 그 뒤를 바짝 추격했다. 텐센트와 알리바바는 10위권 안에 든 유일한 비(非)미국계 기업이며, 글로벌 10강에 중국 기업 2개가 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기차, 의료건강, 전자상거래 업종의 성장률이 가장 빨랐다. 테슬라는 10위권 진입에 성공했다. 테슬라의 가치는 전년의 8배로 늘어난 3조 6천억 위안을 기록, 9위에 랭크됐다. 중국 전기차 메이커 니오(NIO)는 명단에 든 기업 중 가치 증가가 가장 빨랐으며, 가치는 전년보다 23배 증가한 4039억 위안에 달했다. 3600억 위안 늘어난 비야디(BYD)와 2200억 위안 늘어난 샤오펑(XPEV)도 이름을 올렸다. 중국의 전기차 배터리 생산업체 닝더스다이(CATL)의 가치는 3900억 위안 증가한 5735억 위안을 기록했다.

한편 에너지 기업은 하락폭이 가장 컸고, 항공기 제조업체와 전통 금융기관이 그 뒤를 이었다. (번역: 이인숙)

원문 출처: 중신경위

중국기업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영상] 하드코어 에너지! 중국 로켓군 2021년 모습
    • [제66화] 인민망 매일 3분 고사성어 ‘삼촌지설(三寸之舌)’
    • 1인 시험장! 다롄 코로나19 무증상 감염자 석사시험 응시
    • 녹색 발전 이념 이행, ‘공원 도시’ 쑤이닝
    • 싼장위안국가공원 고화질 파노라마 영상 최초 발표
    • 20개 숫자로 되새겨 보는 2020
    • 원저우, ‘창업 도시’의 ‘비즈니스 성공 비결’ 탐구
    • 용문석굴, 중국 불교 석굴 예술의 최고봉
    • [특집 인터뷰] 안민석 의원 “한중, 협력적 동반자 관계로 발전해야”
    • 손 끝의 비물질문화유산…중국전통문화의 보물 ‘구수(甌繡)’
    • ‘도시 이야기’ 언스, 다채로운 풍경과 걸출한 인재 배출지
    • [한국 언니 in CIIE] 비행 운전, “나는” 순시선…직접 체험해 보는건 어떨까?
    • [한국 언니 in CIIE] "제2화" 미래에는 어떤 자동차 탈까? 바로 여기 다 모여있다!
    • [한국 언니 in CIIE] "제1화" 하이테크놀로지 의료 신기 탐구
    • [한국 언니 in CIIE] 제3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 개막 임박…현장 속으로
    •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 “새만금, 한국의 미래 중심지로 개발할 것”
    • 쓰촨 쑤이닝의 정취…천쯔앙의 고향을 탐방하다
    • [영상] 中 자율주행 택시 체험 현장…스마트생활 시대 도래
    • 경탄! 중국 가을 아름다움의 끝은 어디일까?
    • 화수피 문화, 자연과 예술의 아름다운 융합
    • [특집 인터뷰] 문진석 의원 “설중송탄의 한중 관계 더욱 발전해야”
    • 中 칭하이, 친환경 에너지 발전 고지
    • 평화로운 고향으로 귀향한 영웅들
    • 제7차 중국인민지원군 열사 유해 안장식
    • [특집 인터뷰] 우상호 의원 “동북아 평화 유지 위해 중국과 더욱 긴밀해져야”
    • [특집 인터뷰] 윤영덕 의원 “한중, 영원한 우호 관계로 발전했으면…”
    • 150년 동안 대를 이어 약속을 지키는 뱃사공
    • 시진핑 등 지도부, 중국인민항일전쟁 및 세계반파시즘전쟁 승리 75주년 기념 항전 열사 헌화식 참석
    • [특집 인터뷰] 도종환 의원 "한중, 어려울 때 서로 돕는 우애 키워야"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국가 인증 K브랜드 중국에 많이 알려지길"
    • 학생들과 록밴드 결성한 산골학교 선생님…현실판 ‘코러스’ 재현
    • [한국 언니의 1분 vlog] ‘오피스족’의 요통, 어깨 결림? 전통 중의 추나요법으로 해결하자
    • [영상] 중국-유럽 열차: ‘실크로드 사절’
    • [영상] 친창: 현대의 노력으로 계승되는 고대 예술문화
    • [영상] 시안-중국항공항천업의 옥토
    • [특집 인터뷰] 권영세 의원 “세계 번영 위해 한중 관계 무엇보다 중요”
    • 대당불야성, 빛과 문화의 아름다움을 체험하다
    • [특집 인터뷰] 고민정 의원 “어려울 때 도와주는 친구가 진짜 친구”
    • [한국 언니의 특별한 vlog] ‘가오카오’편! 코로나19 속 ‘新가오카오’
    • 이광재 의원 “권력보다 가치 추구하는 삶 살고파”
    • 중국 인민해방군 3군의장대가 모스크바 붉은광장에 나타났다!
    • 양잠 및 비단 직조 공예, 한 장의 뽕잎이 비단이 되기까지
    • 하늘의 별 따기! 판징山 정상의 찬란한 은하수 감상해보자
    • 신정승 전 주중대사 “수교 당시 초심으로 돌아가자”
    • ‘코로나19와의 전쟁, 봄날은 온다’ 사진∙영상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세계 최초 애니메이션은 중국의 그림자극

시진핑캄보디아 · 방글라 순방

특집보도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경제>>중국기업 소식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