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1년08월26일 

中, 벼 생육 기간 절반 단축…식물공장서 60일 만에 수확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0:32, August 26, 2021
中, 벼 생육 기간 절반 단축…식물공장서 60일 만에 수확
벼 이삭이 나오고 있다. [사진 제공: 취재원]

[인민망 한국어판 8월 26일] 최근 중국 농업과학원 도시농업연구소 식물공장혁신팀과 중국 벼연구소의 첸첸(錢前) 연구팀이 협력해 식물공장(Plant Factory) 환경에서 60일 만에 벼를 수확했다. 이는 기존에 120일 이상 걸리던 벼 생장 기간을 절반으로 단축시킨 것으로 작물 육종(育種) 가속화에 새로운 기술 방법을 제공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벼 재배 시험은 인공광 식물공장에서 진행됐다. 맞춤형 스펙트럼의 LED 광원이 벼의 생육기에 최적의 빛 환경을 제공하고, 시기별 영양 요구에 따라 정확하게 양분을 공급했다. 아울러 조도, 온도, 습도, 이산화탄소 등 식물공장 내부의 환경 요소를 정확히 제어함으로써 생육 단계별로 최적의 생장 환경을 제공했다.

첸첸 중국 농업과학원 작물과학연구소 소장은 “효율적인 육종 산업은 국가 식량 안보를 보장하는 관건”이라면서 “전통적인 육종 방법을 사용하면 통상적으로 1년에 1~2세대만 생산할 수 있다. 온실 환경에서나 열대지역에서도 1년에 2~3세대밖에 생산할 수 없다”고 말했다.

첸 소장은 “대다수 작물에 있어서 새로운 우량품종을 육성하려면 몇 세대의 번식을 거쳐야 하며, 통상적으로 수년, 심지어 수십 년의 시간이 걸린다. 식물공장 기술에 기반해 이런 시공간적 제약을 없앴다”고 말했다.

또 “현재 이 연구는 걸음마 단계다. 우리는 향후 벼에 정확한 영양 공급과 빛∙온도 제어, 무균 공간과 입체 재배, 전 과정 기계화를 실현해 농민들이 공장에 와서 조작을 진행할 수 있길 기대한다”면서 “이 연구는 전통적인 육종∙재배 방법을 바꿨을 뿐만 아니라 향후 공장화 재배를 위해서도 기반을 마련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번역: 이인숙)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과학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吴三叶)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중국 新청년] 베이징에 마술바 3곳 오픈…멋지다!
    • [중국을 읽다②] 제3화: 중국, 위협일까 기회일까
    • [중국을 읽다②] 제2화: 중국공산당 vs 서방 국가의 정당 어떻게 다른가
    • [동영상] 시짱 70년, 살기 좋게 변한 설역 고원
    • [동영상] 귀여움 뿜뿜! 집으로 돌아간 아기 코끼리의 첫 연주
    • [중국을 읽다②] ‘신식민주의’? 어떻게 감히 우리에게 이렇게 경고할 수 있나
    • ‘기원 조사 테러리즘’을 위한 생생한 각본
    •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 사무총장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최 기대”
    • [제88화] 인민망 매일 3분 고사성어 ‘대재소용(大材小用)’
    • [동영상] 네이멍구, 초원 속 귀여운 코사크여우
    • [동영상] 신장 투루판, 포도와 미주의 고향
    • [인민망 다큐] ‘신장, 우리의 이야기’ 제5화: 민생
    • [인민망 다큐] ‘신장, 우리의 이야기’ 제4화: 예술
    • [인민망 다큐] ‘신장, 우리의 이야기’ 제3화: 수확
    • 신장 튀커쉰, 자연의 ‘에어컨’이 있는 여름 명소
    • [인민망 다큐] '신장, 우리의 이야기' 제2화: 가정
    • [인민망 다큐] '신장, 우리의 이야기' 제1화: 성장
    • [인민망 다큐] ‘신장, 우리의 이야기’ 예고편: 다채로운 인상
    • [동영상] 신장 허톈 퇀청 옛 도시, 민족고유 건축양식 보존 잘 되어 있어
    • [중국을 읽다] 제3화: 서구식 민주주의는 왜 국민의 이익을 지키기 어려운가
    • [중국을 읽다] 제2화: 중국공산당은 어떻게 독보적인 집권당이 될 수 있었을까?
    • [중국을 읽다] 제1화: 장웨이웨이와 올린스 대담, 중국 억제는 왜 통하지 않는가
    • 신장 이리에서 라벤더와의 아름다운 만남
    • 너무 귀여워! 드론으로 촬영한 장난치는 아기 코끼리의 일상
    • [안나 in 신장] 그랜드 바자 쇼핑 천국에 빠지다
    • [동영상] 혀 끝의 낭, 바삭바삭 맛있는 신장 음식
    • [안나 in 신장] 투루판 양조장에 취하다
    • [동영상] 헤이허, 중러 국경서 찬란하게 빛나는 명주
    • [안나 in 신장] 뤄부보인 촌락의 비밀을 찾아서
    • [동영상] 中 베이징 날씨 기록한 남자…9년 동안 3000장
    • [십이지신] 용: 중국인의 정신 체현
    • [안나 in 신장] 허톈 야시장 미식 투어
    • [십이지신] 위풍당당한 호랑이
    • [안나 in 신장] 천년이 가도 변지 않는 상피지
    • [동영상] 십이지신: 중국인 특유의 생명 기호
    • [안나 in 신장] 타커라마간 사막의 모험
    • [동영상] 신장 허톈 야시장: 흥겨움과 미식의 천국
    • [안나 in 신장] 어떻게 댄서가 될까?
    • [안나 in 신장] 라이브 커머스 스트리머 체험하기
    • [동영상] 신장과의 첫 만남: 카스에서 중국 서부의 열정을 느끼다
    • [동영상] 신장 카스 고성에 심취해
    • [동영상] 신장 민간악기촌 탐방
    • [동영상] 신장 특색 먹거리로 민족 전통 체험, 그랜드 바자로 오세요!
    • [동영상] 신장 초등학교는 어떨까?
    • [동영상] 신장 골목길 관광거리: 색다른 ‘퓨전 스타일’ 체험
    • [동영상] 멸종 위기에 처한 물왕도마뱀 윈난 푸얼 자연보호구역에 출현
    • [동영상] 깜찍함이 한도 초과! ‘스펀지밥’ 입은 맨홀 뚜껑
    • [동영상] 매력적인 신장 경관 탐구
    • 엄청난 실력! 로봇으로 풍선 위의 귤껍질 봉합한 의사
    • [동영상] 구이저우 칭옌 탐방...예스러움과 사람이 어우러진 옛마을
    • 린쑹톈, 중일한 삼국 공통의 정신적 유대와 도덕적 추구가 된 유교문화
    • [동영상] 장탁연, 묘족 구이저우 미식 맛보며 민족 풍습 누리기
    • [동영상] 中 구이저우 묘족 손님맞이 풍습…‘직접 빚은 술로’
    • [동영상] 항저우 ‘아시안게임 3관’ 완공, 2개 ‘세계최대’ 달성
    • [동영상] 中 신형 푸싱호 스마트 고속열차 내부 모습 공개
    • [동영상] 봄나들이 가요! 항공 사진으로 보는 시후호의 풍경
    • [동영상] 중국 윈난 바오산, 보호종 뿔논병아리 ‘짝짓기 춤’ 진풍경 포착
    • [동영상] 기계화! 고효율! 신장 220만 묘 기계 면화채집 풍경
    • [동영상] 장자커우 동계올림픽 경기장 완공
    • [동영상] 충칭 스주, ‘날카로운 칼날’ 같은 고속도로 덕에 유명해진 마을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과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