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9년11월29일 

대형 기계장치 ‘용말정신’ 마카오서 퍼레이드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0:53, November 29, 2019
대형 기계장치 ‘용말정신’ 마카오서 퍼레이드
[사진 출처: 인민망]
next

[인민망 한국어판 11월 29일] 중화인민공화국 수립 70주년과 마카오 특별행정구 성립 20주년을 경축하기 위해 마카오 특별행정구가 주관하고 관련 행정부서 주최로 대형 기계장치 ‘용말정신(龍馬精神)’이 11월 22일부터 24일까지 퍼레이드 행사를 가졌다. 높이가 12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기계 용말이 마카오에 등장했고, 국내외 여러 개의 공연팀과 더불어 경축 행사를 벌여 축제 분위기를 더했다.

이번 퍼레이드 행사에서 가장 눈길을 끈 것은 대형 기계장치 용말로 잉란(英藍)창의기금회와 프랑스 장치기계예술협회가 공동 디자인하고 제작했다.

용말 대형 기계장치는 중국과 프랑스 수교 50주년을 맞는 2014년에 탄생했다. 양국 수교가 용의 해에 맺어졌고, 수교 50주년 때는 말의 해였기 때문에 이 기념적인 날을 경축하기 위해 백 명이 넘는 중국과 프랑스 전문 인력들이 1년간 다지인과 제조에 힘써 머리는 용, 몸은 말인 대형 기계장치에 ‘용말정신’이란 이름을 붙였다. 앞서 중국, 캐나다, 프랑스 등지 공연에서도 대중들의 인기를 한 몸에 받았다. (번역: 조미경)

원문 출처: 인민망(人民網)

문화 뉴스 더보기


【1】【2】【3】【4】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인민망 매일 3분 고사성어 제39화

    • ‘우리는 대로를 걷고 있다’ 제24부 중국號의 키잡이

    • ‘우리는 대로를 걷고 있다’ 제23부 찬란한 신시대

    • ‘우리는 대로를 걷고 있다’ 제22부 운명공동체

    • ‘우리는 대로를 걷고 있다’ 제21부 강군의 군가

    • ‘우리는 대로를 걷고 있다’ 제20부 문화의 혼을 담다

    • ‘우리는 대로를 걷고 있다’ 제19부 녹수청산이 금산은산

    • ‘다이훠’ 외국인 앵커 제1화 마음껏 누리는 이동 생활

    • ‘우리는 대로를 걷고 있다’ 제18부 빈곤과의 전쟁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