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07월05일 

시진핑 中 국가주석, 메르켈 獨 총리와 회담 가져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5:25, July 05, 2017

현지시간 4일 저녁, 방금 베를린에 도착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리베르만 고택에서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회담을 가졌다.

양국 정상 부부가 도서관홀에 도착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시진핑 주석과 메르켈 총리는 공동 관심사안에 대해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눴다.

시진핑 주석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중국은 독일 기업이 ‘일대일로(一帶一路: 실크로드 경제벨트 및 21세기 해상 실크로드)’ 건설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을 환영한다. ‘일대일로’ 구상은 상생이 목적이고 핵심이념은 공동 상의, 공동 건설과 공유다. 이 구상은 중국이 제기했지만 연선 국가와 전 세계에 혜택을 가져다 줄 것이고 또한 그들의 것이기도 하다. 현재 경제의 글로벌화는 역사의 십자로에 놓여 있다. 중국과 독일은 모두 무역 대국이고 글로벌화의 수혜자, 지지자와 수호자이다. 우리는 경제 글로벌화의 진척이 더욱 활력있고, 더욱 포용적이고, 더욱 지속가능하고, 모든 나라에 모두 혜택을 줄 수 있도록 추진해야 한다.

메르켈 총리는 시진핑 주석의 독일 국빈 방문을 뜨겁게 환영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작년에 항저우(杭州)에서 시진핑 주석과 회담을 가졌던 기억이 아직 생생하다. 우리는 좋은 분위기에서 대화를 나눴고 많은 공감대를 도출했다. 중국의 경제 발전은 거대한 성과를 이룩했다. 현재 독일과 중국 관계는 순조롭게 발전하고 있고 각 분야에서의 실속있는 협력도 많은 성과를 거두었다. 독일은 중국과 함께 유럽과 중국 관계의 발전을 추진할 의향이 있다. 독일은 중국이 국제 사무에서 발휘한 중요한 역할을 아주 중요시하고 중국이 다자주의를 지지하는 것을 찬성하며 독일의 함부르크 G20 정상회의에 보낸 중국의 성원에 감사드린다. 

출처: 신화망  |  (Web editor: 劉玉晶, 樊海旭)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말기암 극복 환자들이 직접 전하는 '넥시아'

    • 한국 대형마트에 등장한 이색 컵라면, 3분만에 자동 조리

    • 시진핑, 홍콩 주둔 인민해방군 사열

    • 홍콩의 이모저모 살펴보기

    • 홍콩 반환 20주년 경축 음악회 성공리에 개최

    • ‘부흥호’ 배후의 과학기술 강국꿈

    • 감동의 대학 졸업식 현장, 선천성 청각장애 딛고 미국 유학길

    • 구이저우 수이청 농민화에 담긴 “잘 살아보세”

    • 최원철 단국대 교수 인터뷰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