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08월03일 

‘미담 자판기’ 강하늘 입대 전 마지막 토크쇼로 ‘라디오스타’ 출연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09:59, August 03, 2017
‘미담 자판기’ 강하늘 입대 전 마지막 토크쇼로 ‘라디오스타’ 출연

[인민망 한국어판 8월 3일] 헌병대 전문 특기병으로 곧 입대할 예정인 강하늘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2일(수)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 ‘핫 브라더스! 라스를 부탁해~’ 특집에 공인 미담 랭킹 1위 강하늘이 돌아왔다.

이날 MC들은 “저희가 이제 (미담 자판기) 해제 시킵시다”, “미담 말고 악담이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군 입대 전 <라디오스타>를 찾아온 강하늘을 환영했지만 촘촘한 미담으로 더욱 견고해진 ‘미담 머신’ 강하늘을 해제시키기는 어려웠다.

이날 방송에서도 강하늘에 대한 미담이 쏟아졌다. 아버지가 운영하는 칼국수 가게에서 맨발로 서빙을 하는 모습이 미담 레이더망에 걸리는가 하면, 지우고 싶은 과거에 대해 고백할 때도 “스무 살 때 공연이 150회 넘어가니까 기계적으로 반복하게 되더라”라며 더 열심히 하지 못했던 자신을 되돌아보며 ‘걸.미.교(걸어 다니는 미담 교과서)’임을 인증한 것. 이에 김구라는 “이것도 미담으로 만들어버리네”라고 감탄에 감탄을 해 웃음을 줬다.

또한 박서준과의 전화통화로 NEW 미담이 추가됐다. 영화 <청년경찰>에 함께 출연한 박서준은 “영화 스태프가 60명 정도 되는데 출석을 하는 것처럼 이름을 다 외우더라. 미담이 나올 수밖에 없는 친구구나 싶었다”라고 밝혔으며, 안 좋은 면모를 얘기해달라는 말에 “한 겨울에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먹는 것 빼고는 없다”라고 전했다.

MC(모터사이클) 승무 헌병 복무를 앞두고 있는 강하늘은 자신만의 ‘군대 철학’으로 또 하나의 미담을 추가했다. 군 입대가 설렌다는 강하늘의 말에 ‘미담 과부하’가 일어났는데, 그는 “욕심이 많아질 때 군대를 가는 게 좋겠다는 생각이 있었다”라고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김구라는 “미담을 넘어선 해탈의 경지까지 올랐습니다. 절정에서 내려오기 쉽지 않아”라고 추임새를 넣으며 강하늘을 더욱 부각시켰다.

강하늘은 미담 못지않은 남다른 끼를 발산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장기자랑으로 한 달 정도 배운 요가 동작을 공개한 것. 강하늘은 “아무것도 못해요”라고 하면서도 두 팔로 온몸을 지탱하는 동작을 보여줬고 “요가 선생님 죄송합니다”라는 인사도 잊지 않았다.

이어 버즈의 팬이라고 밝힌 강하늘은 ‘가시’를 선곡, 달달한 꿀 보이스로 매력을 발산하며 민경훈을 흡족하게 만들었다. 이에 MC들은 “노래도 미담이에요”, “노래 계속 듣고 싶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사진 출처: 손창영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건군 90주년 열병식, 90초간 신형 무기 총출동

    • ‘끊임없는 개혁’ 제6편: 녹수청산 지키기

    • ‘끊임없는 개혁’ 제5편: 중화 문화 혈맥 잇기

    • ‘끊임없는 개혁’ 제4편: 사회의 공평정의 수호

    • ‘끊임없는 개혁’ 제3편: 인민 민주의 새로운 지경

    • ‘끊임없는 개혁’ 제2편: 경제발전 뉴노멀 선도

    • 정치 다큐 ‘끊임없는 개혁’, 제1편 시대적 물음

    • 모스크바의 여름, 솔솔 불어오는 중국 바람

    • 야생미 넘치는 ‘세계의 지붕’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