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10월12일 

‘윤여정’ 연기+성형 솔직한 입담 뽐내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0:33, October 12, 2017
‘윤여정’ 연기+성형 솔직한 입담 뽐내

[인민망 한국어판 10월 12일] 배우 윤여정의 미국 생활이 공개됐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이하 ‘택시’)에서는 미국 LA에서 살고 있는 배우 윤여정의 생활이 전파를 타 눈길을 끌었다.

‘택시’의 MC 이영자, 오만석은 흰색 인테리어가 인상적인 윤여정의 싱글 하우스에 도착했다. 윤여정은 “내가 영어가 온전치 못해서 함께 사는 룸메이트가 있다.”라며 MC들을 반갑게 만났다.

윤여정은 이날 거침없는 솔직함으로 MC들을 들었다 놨다 했다. 특히 윤여정은 여성 MC인 이영자에 대한 애정이 남달라서 ‘택시’에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이영자는 사람을 웃기는 재주가 있어서 10년 전부터 내가 응원하고 있다.”면서 둘만의 소중한 인연을 소개하기도 했다.

윤여정은 이날 71세에 꿈꾸는 아메리칸드림에 대해 털어놨다. 그는 “지금 촬영을 위해 LA에 왔다. 외국 작품에 출연 중인데 이건 비밀”이라고 귀띔했다.

그러면서 윤여정은 미국 생활에 대해서 “혹시 이렇게 지내다가 남자랑 눈이 맞을 수도 있지 않을까. 재미있지 않겠나.”라고 기대감을 드러내면서 “미래학자가 나한테 96살에 첫사랑을 만난다고 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앞서 윤여정은 미국 드라마 ‘센스8’에 출연하면서 미국에 첫 진출했다. 그는 “처음 섭외가 왔을 때는 배두나 할머니 역이었다. 그런데 어느 날 그 역할이 없어졌다고 전화왔다. 그러면서 무기 죄수 역할을 해달라고 했다.”라며 남다른 연기 열정을 드러내 많은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윤여정은 이날 성형과 연기관 등에 대해서도 거침없는 솔직함으로 주위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여전히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윤여정의 삶은 최근 유행하는 라이프 스타일인 ‘욜로’(YOLO)에 가장 근접한 듯했다.

사진 출처: tvN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특별기획] 19차 당대회 곧 개최!

    • 충칭: 중국 전통의상 입고 추석 기념하는 사람들

    • 김동근 경기도부지사 “한중 5천 년 이웃 사이 더욱 돈독하길”

    • 중국 15개 부위, 자동차용 에탄올 가솔린 보급 추친

    • 대형 다큐멘터리 ‘휘황중국’ 홍보영상

    • 2017 일대일로 미디어 협력 포럼 개막, ‘새로운 협력구도’

    • 피파랭킹 발표…중국 12년 만에 순위 가장 높아!

    • 조선, 안보리 조선 관련 제재안 “전면 반대”

    • 2017년 중국 500대 기업 순위 발표, 창의성 비중 높아져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