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4월08일 

‘나 혼자 산다’ 다니엘 헤니의 LA 투어, 귀여운 전현무의 질투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1:10, April 08, 2018
‘나 혼자 산다’ 다니엘 헤니의 LA 투어, 귀여운 전현무의 질투

지난 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연출 황지영 임찬) 239회는 무지개회원들과 다니엘 헤니의 LA 여행으로 꾸며졌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의 7일 조사에 따르면 6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 239회는 수도권 기준 1부 11.6%, 2부 13.8%를 기록했다.

5주년 특집 3탄 LA 여행이 다니엘 헤니의 본격적인 합류로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안겨줬다. 지난주 미국 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의 세트장에 이시언을 초대한 다니엘 헤니는 그를 자신의 개인 트레일러에 데려오자마자 자신의 ‘크리미널 마인드’ 대본을 선물로 건넨다. 배우인 이시언은 “저도 정말 소중한 사람에게만 제가 썼던 대본을 드려요”라며 영광이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다니엘 헤니의 제안으로 ‘크리미널 마인드’의 세트장 투어를 시작한 두 사람. 다니엘 헤니는 극 중 FBI의 사무실을 시작으로 전용기 세트까지 모두 공개해 무지개회원들의 눈을 휘둥그레지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그는 한국에는 없는 세트장 안 휴식 공간, 상시 운영 중인 밥차를 소개하며 이시언마저 깜짝 놀라게 했다. 그는 그런 이시언을 보며 “시언 씨 볼 때 뭔가 나랑 비슷한 것 같아요”라며 “저도 처음 LA 왔을 때 똑같은 느낌 받았어요”라며 배우로서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후 이시언은 LA의 유명한 시장에 가 혼자만의 시간을 보냈다. 얼간미를 대방출했던 시즈오카 여행 때와는 달리 주문할 때는 손짓 이용하기, 가격을 모를 때는 신용카드 결제하기와 같은 여행 꿀팁을 방출하며 발전한 모습을 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런가 하면 ‘헤니 투어’의 첫 번째 코스로 카탈리나섬을 방문한 전현무, 한혜진, 박나래, 기안84는 카탈리나섬의 경치를 오롯이 즐겼다. 스튜디오에서 여행을 다시 본 박나래는 “평생 가도 못 잊을 것 같아요”라며 당시를 회상하며 무한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다니엘 헤니와 무지개회원들의 첫 대면은 ‘크리미널 마인드’ 촬영장에서 이루어졌다. 다니엘 헤니가 ‘나 혼자 산다’에 첫 출연한 순간부터 그에게 푹 빠진 박나래와 한혜진은 그를 보자마자 심쿵한 모습을 보였고, 이에 전현무는 자신도 모르게 질투를 하는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다니엘 헤니는 다음날 무엇을 하고 싶냐는 질문에 우물쭈물하는 박나래의 어깨를 잡고 눈을 맞추는 매너를 보였다. 이에 박나래는 그에게 홀린 듯 “‘라라랜드’ 거기 가고 싶어요. 아무 데나요”라고 진심으로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기나긴 하루 일정을 마친 무지개회원들이 도착한 숙소는 LA의 이국적인 풍경과 모던한 내부를 자랑하고 있어 시청자들이 눈을 떼지 못하게 했다. 기안84의 조깅을 시작으로 이들은 아침 일찍부터 각자의 방식으로 LA를 느꼈다. 탁 트인 숙소의 뷰에 기분이 좋아진 이시언과 박나래, 전현무는 당시의 기분을 춤으로 표출했고, 한혜진은 달걀을 써니 사이드업으로 구우면서 미국 분위기를 냈다.

북적북적한 아침 시간을 보낸 무지개회원들의 숙소에 다니엘 헤니가 도착했는데, 박나래는 그를 보자마자 깜짝 놀라 입을 틀어막았다. 그 이유는 바로 그가 박나래와 한혜진을 위해 꽃다발을 사 오는 센스를 발휘했기 때문. 박나래는 꽃을 든 다니엘 헤니를 보고 “꽃을 든 헤니를 보니까 오늘 하루가 너무 기대가 되고...”라며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이들은 박나래의 소원대로 영화 ‘라라랜드’의 배경이 된 식당에 갔고 카탈리나섬 이야기, 몸이 아픈 망고 이야기, 혼자 사는 이유 등을 말하며 서로와 더욱 가까워지는 시간을 가지며 다음 주에 이어질 LA 여행 세 번째 이야기에 기대감이 폭발하고 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다니엘 헤니 최고... 꽃다발이라니 로맨틱하다”, “보는 내내 LA 가고 싶었다”, “내 눈과 입이 미소 짓고 있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 출처: MBC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中 청명절: 줄 잇는 성묘객 행렬, 스마트 교통관리 시스템으로 교통체증 잡는다

    • [동영상] 조선반도 정세: 김정은의 방중, 다수가 긍정적 시각으로 보다

    • 조영택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사무총장 “평창대회 못지 않은 대회로 만들 것”

    • 당신이 무심코 흘려보내는 1분, 중국에선 어떤 일이 일어날까?

    • 리커창 국무원 총리 기자회견 참석, 내외신 기자들 질문에 답변

    • [동영상] 전국정협 제13기 1차회의 폐막회 개최

    • [생방송] 3월 8일 오전 왕이 中 외교부 부장 기자회견 참석

    • 3월 5일: 13기 전인대 1차회의 오전 9시 개막

    • [양회 미리보기] 양회 시작 전 중국인들의 중대 관심사는 과연?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