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4월23일 

‘라이브’ 정유미, 이광수에게 과거 고백…묵묵히 포옹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1:33, April 23, 2018
‘라이브’ 정유미, 이광수에게 과거 고백…묵묵히 포옹

tvN 드라마 '라이브'에서 정유미가 숨겨왔던 과거를 이광수에게 고백했고, 이광수는 묵묵히 위로하며 포옹했다. '라이브'속 청춘은 우리네 인생처럼 예측할 수가 없다. 이도 잠시, 예고하지 않고 닥쳐오는 사건들이 눈을 뗄 수 없게 한다. 지구대 경찰들은 언제나 그렇듯 현장으로 뛰어들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라이브(Live)' 14회는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전국 가구 시청률이 평균 6.8%, 최고 7.4%를 기록했다.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은 평균 4.5%, 최고 5%로,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순위에서 1위를 기록했다. (닐슨코리아/유료플랫폼/전국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정유미(한정오)가 또 한 번 경찰복을 벗게 될 위기에 처해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SNS 성폭행 예고 사건으로 학교에 출동한 정유미와 홍일지구대 경찰들. 다행히 행방이 묘연했던 여학생은 화장실에서 발견됐고, 범인도 잡히며 사건은 일단락됐다. 이번 일로 학부모들은 성폭행 예방을 위해 어떤 지원을 해야 좋을지, 경찰들에게 조언을 구했다.

이에 정유미는 자신의 의견을 소신 있게 밝혔다. 다른 선진국처럼 학생들에게 무상콘돔을 지원하고, 낙태찬반 토론 수업을 진행하는 등 성교육이 필요하다는 것이었다. 학부모들은 분노했다. 자신의 자녀들을 예비 성범죄자로 몰았다며 한정오를 향한 민원을 쏟아냈다. 경찰복을 벗을 수 있는 위기였다. 그럼에도 정유미는 사과할 만큼 잘못한 게 없다며 뜻을 굽히지 않았다.

이광수(염상수)는 걱정되는 마음에 한정오를 설득하려고 나섰다. 하지만 정유미의 한 마디에 아무 말도 할 수 없었다. 정유미가 성폭행을 당했다는 과거 고백을 한 것. 이광수는 그저 묵묵히 정유미의 옆을 지키며, 말없이 위로를 전했다. 엉엉 우는 정유미를 이광수는 따뜻하게 감싸줬다.

이광수가 정유미를 위로했다면, 배성우(오양촌)의 현실적인 조언은 정유미의 마음을 움직였다. 자신의 소신을 내세우는 것보다 인식한 문제를 최선을 다해 개선하는 게 더 중요하다는 조언이었다. 배성우는 마지막으로 훈훈한 말도 덧붙였다. 그래도 정유미 네가 지금처럼 기죽지 않고 행동했으면 좋겠다고, 그래야 세상이 조금이라도 좋게 바뀔 수 있다고. 결국 정유미는 사과를 결심했다.

방송 말미 연이어 터지는 사건 사고는 긴장감을 치솟게 했다. 앞서 성동일(기한솔)의 경찰 선배로 모습을 비췄던 최홍일(민수만)은 열심히 살아도 풀리지 않는 인생을 포기한 채, 자신의 몸에 기름을 부으며 분신 자살을 시도했다. 또한 배영옥(안장미)는 초동수사 대처 미흡으로 징계를 받게 됐다. 책임을 피하는 상부를 향해 분노하는 배영옥의 엔딩은 향후 전개를 궁금하게 했다.

무엇보다 곧바로 이어진 15회 예고편에선, 현장으로 뛰어든 지구대원들의 위험천만한 모습이 펼쳐지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불길이 치솟는 현장에서 분신 자살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배성우과 이광수, 도로 한복판에서 범인과 총격전을 펼치는 경찰들의 모습, 그리고 암 수술을 받는 기한솔의 모습까지. 어느 한 장면도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예고편이 휘몰아칠 다음 이야기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tvN '라이브(Live)'는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사진 출처: JTBC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인민망 기자와 둘러보는 보아오: 시구 속 풍경 생각나는 ‘천국의 마을’

    • [영상] 인민망 기자와 함께 둘러보는 보아오 아시아포럼 프레스센터

    • 보아오 아시아포럼 준비 끝, 아시아의 힘을 보여주겠다

    • 보아오 아시아포럼 2018년 연차회의 내외신 언론브리핑 개최

    • 中 청명절: 줄 잇는 성묘객 행렬, 스마트 교통관리 시스템으로 교통체증 잡는다

    • [동영상] 조선반도 정세: 김정은의 방중, 다수가 긍정적 시각으로 보다

    • 조영택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사무총장 “평창대회 못지 않은 대회로 만들 것”

    • 당신이 무심코 흘려보내는 1분, 중국에선 어떤 일이 일어날까?

    • 리커창 국무원 총리 기자회견 참석, 내외신 기자들 질문에 답변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