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5월22일 

[부부의 날] 시진핑-펑리위안 부부가 말하는 사랑이란?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1:08, May 21, 2018

[인민망 한국어판 5월 21일] 부모님을 존경하고 아내와 아이를 잘 보살핀다. 시진핑(習近平)은 가정의 행복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한다. 시진핑과 그의 아내 펑리위안(彭麗媛)은 서로를 사랑하고 서로를 의지한다. 또한 ‘첫 만남’부터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까지 모두의 모범이 되며 ‘국민 커플’이 되었다.

사랑은 ‘너만 있으면 돼’이다.

시진핑과 펑리위안은 1987년 9월 결혼했다.

성대한 결혼식은 없었다.

테이블 하나에 음식을 차려놓고 동료들과 친구들을 불렀다.

시탕(喜糖: 결혼 축하 사탕) 역시 급하게 준비한 것이다.

하지만 서로 간에 마음이 있었고 모두 만족했다.

이런 것을 행복이라고 부를 것이다.

△1987년, 시진핑(習近平)과 그의 아내 펑리위안(彭麗媛)이 푸젠(福建, 복건)성 둥산(東山)섬을 찾았다.

사랑은 서로 의지하는 것이다.

시진핑과 펑리위안은 결혼 후

한 명은 지도자 간부로서 자주 출장을 다녔고

한 명은 군 소속 가수로 위문 공연을 다녔다.

두 사람은 비록 자주 만나지는 못했지만

항상 서로를 이해하고 서로 의지했다.

△1989년 9월, 시진핑(習近平)과 펑리위안(彭麗媛)이 함께 찍은 사진

시진핑의 근무지인 푸젠성은 겨울이 춥기로 유명하다.

펑리위안은 직접 만든 이불을 선물하는 것을 잊지 않았고

중앙방송국(CCTV) 춘완(春晚: 중국 음력 설 특집방송)에 참가했다.

시진핑은 집에서 자오쯔(餃子: 만두)를 빚으며 그녀가 오기를 기다렸다.

△시진핑(習近平)이 방송국 인터뷰 당시 화면을 캡처한 것이다. (그는 인터뷰에서 “저는 매일 아내에게 전화를 합니다”라고 말했다.)

사랑은 함께 가풍을 건설하는 것이다.

그들은

엄격하게 아이를 가르쳤고 근검절약을 원칙으로 가풍을 이뤘다.

딸 이름은 ‘밍쩌(明澤)’로 지었고

딸이 맑고, 밝고, 인품이 좋게 컸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시진핑(習近平)이 푸저우(福州)에 있을 때 딸과 함께 노는 모습

△시진핑(習近平) 가족(3명)과 시진핑의 아버지 시중쉰(習仲勛)이 함께 찍은 사진

사랑은 평생을 함께 하는 것이다.

지도자의 자리에 앉은 시진핑은

부인 펑리위안과 함께 많은 행사장을 다니며

모든 일정을 함께 소화했다.

두 사람은 항상 자연스럽고 따뜻한 이미지를 전달했다.

사람들의 마음속에 자리 잡은 ‘시다다(習大大)’와 ‘펑마마(彭麻麻)’의 모습은

시대를 대표하는 ‘국민 커플’이다.

△2015년 4월 20일 점심,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파키스탄을 방문했다. 사진은 시진핑과 그의 부인 펑리위안(彭麗媛)이 환영행사에 나온 사람들에게 손을 흔들어 인사를 하는 모습이다.

가장 확실한 행복

가족들의 인정을 받는 것보다 행복한 것은 없다.

2015년 2월 13일 춘제(春節, 춘절: 중국의 설)를 앞두고

시진핑이 7년 동안 몸담았던 곳을 지나게 되었다.

량자허(梁家河) 마을

그는 산베이(陜北, 섬북) 사투리로 마을 사람들에게

“제 각시입니다”라고 소개했다.

가장 따뜻한 행복

어딜 가던지 당신의 손을 잡아줄 사람이 있다는 것,

비바람이 불 때 누군가 우산을 씌워줄 사람이 있다는 것은 너무나 행복한 일이다.

△2017년 7월 4일,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독일연방공화국을 정식 방문했다. 사진은 시진핑과 그의 부인 펑리위안(彭麗媛)이 손을 잡고 트랩을 내려오는 모습이다.

△2013년 3월 26일, 남아프리카공화국 더반에 도착했을 당시 시진핑(習近平)이 펑리위안(彭麗媛)의 손을 잡아주는 모습이다.

△외국을 방문할 때 시진핑(習近平)은 펑리위안(彭麗媛)을 위해 항상 우산을 챙긴다.

2014년 11월 18일

시진핑이 중국의 과학탐사선인 ‘쉐룽(雪龍)’호에 탑승했다.

선실 문을 지날 때

그는 몸을 돌려 펑리위안의 손을 잡으며

“이리 와요”라고 말했다.

가장 달콤한 행복

서로를 빛나게 해주는 것

많은 행사장에서

시진핑과 펑리위안은 ‘커플룩’을 선보였다.

온화하게 잘 어울리는 모습은

젊은이들보다 더 달콤해 보였다.

△2013년 3월 29일, 시진핑(習近平) 주석과 그의 아내 펑리위안(彭麗媛)이 콩고를 방문했다.

△2013년 6월 3일, 시진핑(習近平) 주석과 그의 아내 펑리위안(彭麗媛)이 코스타리카의 수도 산호세에서 조니 아라야 시장이 증정하는 산호세시 기념열쇠를 받았다.

△2014년 11월 19일, 시진핑(習近平)의 호주 방문 일정이 끝났다.

△2015년 3월 22일, 시진핑(習近平) 주석이 암스테르담에서 빌럼 알렉산더르 네덜란드 국왕을 회견했다.

가장 낭만적인 행복

당신과 함께 기쁨을 나누는 것

2013년 6월

코스타리카의 한 일반 커피 농가를 찾은

시진핑은 커피꽃을 따서

펑리위안에게 향기를 맡아보라고 전했다.

2014년 9월

인도 구자라트

시진핑과 펑리위안이 그네를 타는 모습이다.

2014년 11월

호주 캔버라 총독 관저

펑리위안은 10개월 된 코알라를 안고

옆에 있던 시진핑은 따뜻한 목소리로

“이 코알라는 자기 머리를 못 쓰다듬게 해요.”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CCTV뉴스 위챗 공식계정(ID: cctvnewscenter)/신화망(新華網), 중국망(中國網), 중국공산당신문망(中國共產黨新聞網), 해외망(海外網), <난대내외(蘭臺內外)>지 내용 종합

정치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시공대화•불후의 마르크스] 마르크스와 예니의 남다른 러브스토리

    • [시공대화•불후의 마르크스] ‘마엥’이라 불리는 우정에 대해

    • 불후의 마르크스

    • 충칭 시내 건물숲 지나는 케이블카, 관광명물 역할 톡톡히 한다

    • 조선-한국 제3차 정상회담

    • 자금성 보수에 사용된 고법 특별제작 금전•금박

    • 시구 속 풍경 생각나는 ‘천국의 마을’

    • 인민망 기자와 함께 둘러보는 보아오 아시아포럼 프레스센터

    • 보아오 아시아포럼 준비 끝, 아시아의 힘을 보여주겠다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