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6월19일 

[기억에 남는 월드컵 명장면] 세계 각국 축구팬들을 감동케 하는 월드컵 순간!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2:12, June 18, 2018
[기억에 남는 월드컵 명장면] 세계 각국 축구팬들을 감동케 하는 월드컵 순간!

6월 14일

4년에 한 번씩 개최되는 월드컵이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개최됐다.

준비됐습니까?

이번 월드컵은

6월 14일부터 7월 15일까지 개최되며

32개 팀 간의 64개 경기로 구성된다.

과연 독일이 우승컵을 지킬 수 있을까?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가운데 누가 주인공이 될까?

이번 월드컵의 다크호스는 누구일까?

모든 결과는 당신과 함께 합니다!

월드컵은 사람들에게 무궁무진한 재미와 추억을 선물한다.

과거 월드컵 명장면, 감동의 순간을 회상하며

이번 월드컵을 기대해 본다.

월드컵 무대는 축구 선수들에게 있어 꿈의 무대이다.

월드컵은 전 세계 축구팬들을 환호하게 하는 축제이다.

1986년 멕시코 월드컵 아르헨티나와 영국 경기에서 마라도나가 손으로 골을 넣는 장면을 기억할 것이다. 당시 심판은 골을 인정했고 마라도나는 ‘신의 손’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1994년 미국 월드컵 결승전에서 이탈리아와 브라질이 만났다. 로베르토 바조 선수가 페널티킥을 골문 위로 날리고 주저앉는 모습이 아직도 생생하다.

1998년 프랑스 월드컵 영국과 아르헨티나 경기, 순조롭게 경기를 펼쳐오던 데이비드 베컴이 후반 시작 직후 디에고 시메오네의 발을 걸며 레드카드를 받게 됐고 영국은 아르헨티나에게 지며 탈락했다.

2006년 독일 월드컵 하면 지네딘 지단이 마르코 마테라치에게 헤딩을 하며 레드카드를 받는 모습이 생생하게 떠오를 것이다. 지네딘 지단의 퇴장으로 프랑스는 탈락했고 당시 지네딘 지단의 축 처진 어깨는 많은 축구팬들에게 아쉬움을 남겼다.

2014 브라질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브라질이 독일에 1:7 대패를 당했다. 당시 현장을 찾은 브라질 축구팬들은 울음을 참지 못했다. 경기가 끝나고 다비드 루이스 선수 역시 눈물을 흘렸다.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순간은 경기뿐만이 아니다. 축구팬들의 감정 역시 매우 중요한데 많은 팬들은 자신이 응원하는 팀의 성적에 따라 기뻐하기도 하고 절망하기도 한다.

과거 모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영국이 이탈리아와 우크라이나에게 패한 후 성적과 관계없는 세 번째 경기에 나섰다. 하지만 한 영국 축구팬들은 자신이 응원하는 영국을 위해 광장에 작은 소파를 놓고 축구 중계를 관람한다.

월드컵 토너먼트 경기 중 미국이 1:2로 탈락했다. 멀리서 현장을 찾은 미국 축구팬들의 실망감은 말로 표현하기 어려웠다. ‘캡틴 아메리카’로 변장한 한 미국 축구팬은 경기가 끝나고도 자리를 뜨지 못하고 있다.

3, 4위전 경기, 대패를 당한 주최측인 브라질이 네덜란드와 맞붙게 됐다. 경기 시작 전 국가가 울려 퍼질 때 브라질 여아들과 선수들은 하나가 되어 큰 목소리로 국가를 따라 부르며 축구팬들에 대한 예의를 표했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중국 축구팬들의 모습도 생생하게 기억난다. 중국은 조별리그에서 3연패를 당했고 단 한 골도 넣지 못했다. 당시 중국 축구팬들은 아쉬움에 차마 경기장을 떠나지 못했다.

올해 중국은 월드컵 무대에 오르지 못했지만 중국 축구팬들의 열정은 그대로 유지됐다. 통계에 따르면 중국 축구팬이 약 4만 장 정도의 티켓을 구입하며 전 세계 티켓 구입량 9위를 차지했다. 이는 일부 본선 무대에 오른 국가보다 더 많은 양이기도 하다. 다음에는 중국이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길 기대해본다. 이기면 함께 열광할 것이고 지면 함께 슬퍼할 것이다! 더욱 발전하는 중국 축구를 기대해 본다.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인민일보 위챗 공식계정(ID: rmrbwx)/ 인민일보 클라이언트, CCTV 뉴스, 신화망 등의 내용 종합

스포츠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자유로운 상상-인민일보의 미래

    • 인민일보 창간 70주년 생일 축하한다!

    • 월드컵 개막 임박, 길거리 응원 나선 세계 각국 축구팬 조명

    • 13개국 외국인 ‘고속철 운전학원’서 교육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지성언 차이나다 대표편]

    • [비디오] 칭다오에서의 하루: 인민망 기자와 둘러보는 SCO 개최지

    • '칭다오' 뮤비 공개, 아름다운 도시 칭다오가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 [이곳은 칭다오] 영상으로 알아보는 2018 SCO 정상회의 개최지

    • ‘비전 2018 우슈태극권 활성화 포럼’ 서울서 개최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