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6월28일 

중국어 전화 통역 서비스, 일자리 '블루오션' 부상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4:54, June 28, 2018

중국어 전화 통역 서비스가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 중국어 전화 통역 서비스는 이미 중견·중소기업의 중국 비즈니스를 위한 커뮤니케이션 통로로 자리 잡았다.

전화 통역 서비스가 중국 비즈니스 커뮤니케이션 채널로 환영받고 있다. 사실 확인에 서 협상까지 보다 저렴한 가격에 중국 파트너와 대화할 수 있다. [사진 중국연구소] [출처: 중앙일보] 

현재 중국어 전화 통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번역 회사는 다섯 개 정도다. 인터넷 검색창에 ‘중국어 전화 통역’을 치면 관련 업체가 뜬다. 아직 서비스 제공업체가 많지 않아 블루오션으로 꼽히고 있어 관련 종사자에게는 새로운 기회가 되고 있다.

서울 마포구에 사무실을 두고 있는 ‘실크로드 통역’도 중국어 통번역 업체 중 하나다. 경력 10년의 유보경 대표는 “약 300개 회사가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고, 이 중 120개 회사가 매달 1회 이상 전화를 걸어온다”며 “중국어를 전공한 젊은이들이 도전해 볼 만한 영역”이라고 말했다. 

전화 통역을 직업으로 삼는 사람은 회사 업무의 한 축을 담당하는 관리자이자 파트너 역할을 한다. 전화 통역 서비스는 중국어 통역 경력이 있는 ‘중국통’ 인재라면 누구나 도전해볼 만한 영역이다. 자신의 집에 사무실을 차려놓고 전화 통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김유진 씨는 “간단한 콜센터 장비 구매에 드는 비용을 포함해 적은 금액으로도 사업을 시작할 수 있다”며 “여성에게는 경력 단절 걱정 없는 평생 직업이 될 수도 있고 나이가 들어도 할 수 있는 직업”이라고 말했다.

원문 출처: 중앙일보(송덕순 기자)

국제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서수빈 이화여대 중문학과 재학생편]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최승호 메드렉스병원 원장편]

    • [인민일보 창간 70주년] 당의 대변자, 인민의 친구

    • 자유로운 상상-인민일보의 미래

    • 인민일보 창간 70주년 생일 축하한다!

    • 월드컵 개막 임박, 길거리 응원 나선 세계 각국 축구팬 조명

    • 13개국 외국인 ‘고속철 운전학원’서 교육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지성언 차이나다 대표편]

    • [비디오] 칭다오에서의 하루: 인민망 기자와 둘러보는 SCO 개최지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