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7월27일 

온 가족이 즐기는 중국 명산 ‘태항산’ 트레킹…무릉도원이 여기구나!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1:52, July 27, 2018
온 가족이 즐기는 중국 명산 ‘태항산’ 트레킹…무릉도원이 여기구나!
중국 태항산 대협곡은 중국 10대 협곡 중 하나로 등산과 트레킹을 즐길 수 있는 여행지다. 오른쪽 사진은 만선산 절경. [사진=보물섬투어]

중국에서 명산으로 꼽히는 태항산은 ‘중국의 그랜드 캐니언’으로 불린다. 남북 길이가 약 600㎞, 동서 길이가 250㎞에 이른다. 절벽과 계곡, 구불구불한 도로와 험준한 계단은 사계절이 아름다운 절경과 함께 어우러져 묘한 매력을 자아낸다.

태항산의 기온과 날씨는 한국과 흡사한 대륙성 기후다. 4계절이 뚜렷하다. 7•8월 평균 기온은 23℃로 녹음이 어우러진 여름이다. 8~10월 가을 산행도 웅장한 태항산의 트레킹을 즐기기에 더할 나위 없다.

주요 관광지로는 중국 10대 협곡 중 최고로 꼽히는 태항산 대협곡의 세 가지 필수 코스인 왕상암•도화곡•태항천로를 비롯해 하늘과 산의 경계라 불리는 천계산, 만 명의 신선이 산다고 하는 만선산과 팔천협, 팔리구 등이 있다. 다양한 트레킹코스 구성과 케이블카, 초고속 엘리베이터, 전동카 등을 이용하면 남녀노소 부담 없이 오르내릴 수 있다.

엄동설한에도 복사꽃 피는 골짜기라는 뜻의 도화곡은 중국 10대 협곡 중 하나이자 태항산의 대표 계곡이다. 관람로가 잘 정비돼 협곡을 거슬러 오르며 감상하는 시원한 폭포와 출렁다리를 건너며 느끼는 짜릿함이 트레킹의 재미를 더 한다.

태항산의 혼이라고 불리는 왕상암은 1000m가 넘는 직벽에 남북 거리가 40㎞ 되는 병풍식 협곡이다. 아찔한 경사의 나선형계단과 바닥을 유리로 만들어 벼랑에서 걷는 느낌을 체험할 수 있는 유리잔도를 비롯해 옥황각, 하복동굴, 탕혼삭교, 목마파, 앙천지 등이 있다.

천계산은 하늘과 가장 가까운 ‘하늘과 땅의 경계’라 불린다. 태항산 여행의 하이라이트다. 힘들게 오른 노야정에서 바라보는 태항산의 풍경이 장관이다.

사방으로 8리(약 4㎞)에 걸친 지역인 팔리구는 4A(AAAA)급 풍경구다. 중국은 1A부터 5A까지 관광지의 등급을 매기며 A가 많을수록 빼어난 자연경관과 의미 있는 관광지임을 뜻한다.

팔천협은 세 갈래의 지류에서 시작된 물길이 여덟 갈래로 갈라지고 다시 하나의 물길로 모였다가 또다시 여덟 갈래로 갈라지기를 여러 번 반복한다고 해서 지어진 이름이다.

보물섬 관계자는 “태항산 대협곡은 최근 모 방송프로그램에 소개돼 주목받고 있는 여행지로 등산과 트레킹을 즐기는 중장년층은 물론 온 가족이 함께 오를 수 있는 코스”라고 전했다.

보물섬투어는 중국 허난(河南)성에서 태항대협곡 최우수여행사로 선정됐다. 핵심 여행지를 일주하는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중앙일보 독자 특전으로 인당 3만 원 할인 및 발 마사지(미화 20달러 상당)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문의 02-2003-2133.

원문 출처: 중앙일보디자인(배은나 기자)

여행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강정애 숙명여자대학교 총장편]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베이징 방문에 열광하는 중국 축구팬

    • 르완다대학교 공자학원 등록 학생만 4900명

    • 나뭇가지 끝에 매달려 자는 귀여운 야생 새끼 판다

    • ‘淸明상하도 3.0’ 첨단기술예술전시회 개최…과학기술과 문화의 만남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장세정 중앙일보 논설위원편]

    • 시진핑, 중•아랍 협력 포럼 제8차 부장급 회의 참석해 연설 발표

    • [월드컵의 이색 먹거리] 10만 마리 中 샤오룽샤 모스크바로 출정!

    • 양혁재 메드렉스병원장 “통증 없는 치료로 환자 만족도 높일 것”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