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8월10일 

'밥블레스유' 최화정-이영자 수영장 노출, 당당한 카리스마 큰언니들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1:49, August 10, 2018
'밥블레스유' 최화정-이영자 수영장 노출, 당당한 카리스마 큰언니들
(사진=밥블레스유 방송 캡처)

이영자와 최화정의 수영복 노출이 화제다.

최화정, 이영자, 김숙, 송은이 네 사람은 9일 방송된 올리브 예능 '밥블레스유'에서 제1회 하계단합대회를 취해 수영장을 찾았다.

(사진=밥블레스유 방송 캡처)

멤버들은 무더위를 피해 가평의 한 수영장에서 하계단합대회를 맞이했다. 특히 멤버들은 그동안 방송에서 보여준 적 없는 수영복 패션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펜션에는 야외 수영장이 마련되 있었고 51세의 이영자와 58세의 최화정은 부끄러움 없이 수영복 몸매를 공개했다. 단순히 물놀이를 즐기기 위함이었다.

이영자는 흰 피부와 어울리는 귀여운 수영복을 선택했다. 그는 지그재그 패턴이 돋보이는 과감한 디자인의 수영복을 입고 물에 뛰어들었다.

여기에 이영자는 능숙하게 수영을 해 또 한 번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영자는 물속에서 자유자재로 헤엄치는 것은 물론 여유롭게 멤버들에게 장난을 쳤다. 이에 제작진은 '굶는 거 빼곤 못하는 게 없는 그녀'라는 자막을 넣어 폭소를 유발했다.

이를 본 최화정은 "영자 최고"를 외치며 환호했다. 하지만 최화정 역시 이영자 못지 않았다.

최화정은 강렬한 레드수영복으로 등을 훤히 드러낸 채 나타났다. 송은이는 "미국부자 같다"며 "등의 기립근이 어떻게 그렇게 살아 있냐"고 감탄했다. 최화정은 "나 PT한다"고 당당히 말한 뒤 파워워킹을 선보였다.

김숙은 최화정에 "원효대교 통행료를 받던 그날부터 방송을 한 번도 쉬지 않은 그녀"라고 존경심을 드러냈다. 이어 최화정은 팝스타, 걸그룹 뮤직비디오에 자주 나오는 플라멩고 튜브를 타고 물놀이를 즐겼다.

방송이 수영복을 입은 여성들의 몸매를 소비하는 방식과는 다소 차이가 있었다. 이 역시 이영자와 최화정이 단순히 몸매를 보여주기 위해 수영복을 입고 나선 것이 아닌 동생들과의 MT를 즐기기 위한 과정이었기 때문에 가능했던 일이었다. 또한 자신의 몸을 부끄러워하거나 자랑하는 게 아닌 당당한 노출이기 때문이기도 했다.

'밥블레스유'는 날이 갈수록 쫀쫀한 케미를 자랑하는 멤버들 덕분에 호평과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여기에 중심축인 언니들 최화정, 이영자의 활약이 큰 힘이 되고 있다.

이처럼 최화정과 이영자는 본받고 싶을 정도로 '큰 언니들의 카리스마'를 제대로 보여줬다. 사실 그동안 방송가에서 주목한 수영복 몸매는 늘씬한 2~30대들이었다. 가느다란 다리, S라인 등이 시청자들의 시각을 자극하며 화제를 모았던 바.

반면 '밥블레스유'는 달랐다. 최화정과 이영자의 당당함에 초점을 맞추며 행복해 보이는 물놀이를 그려냈다. 특히 두 사람은 타인의 시선을 신경쓰거나 부끄러워하지 않아 더욱 눈길을 끌었다.

시청자들의 반응도 폭발적. 이영자의 수영복 영상이 공개되자마자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이영자 수영복'이 뜰 정도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네티즌들은 "당당해서 멋지다" "날씬하고 젊은 사람들만 수영복 몸매를 공개해야하는 것이 아니다"라며 열렬한 지지를 보내고 있다.

'아름다움'의 진정한 의미를 새삼 각인시켜준 최화정과 이영자. 최근 이들은 먹방, 입담, 의리 등으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수영복으로 또 한 번 자신들의 매력을 빛냈다

단합대회에도 먹거리는 빠지지 않는다. 푸짐하게 먹고 즐겨야 제맛이라는 언니들. 파격적인(?) 수영복 자태는 모두의 시선을 강탈했다.

원문 출처: 아주경제(장윤정 기자) 

한국 연예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우산현 샤오산샤 탐방, 천혜 자연환경 관광명소로 급부상

    • 이보다 시원할 순 없다! 무더위를 피하는 동물들의 피서법

    •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 연삼흠 회장 “경제 산업 패러다임 바뀔 것”

    • 국경 지키는 중국 공안 대원들! 그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 화성에서 '비밀의 호수' 발견돼…지름 20㎞에 수심은 1m

    • 중국 개혁 개방 40주년 특별기획 [강정애 숙명여자대학교 총장편]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베이징 방문에 열광하는 중국 축구팬

    • 르완다대학교 공자학원 등록 학생만 4900명

    • 나뭇가지 끝에 매달려 자는 귀여운 야생 새끼 판다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연예>>한국 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