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8년08월20일 

中 ‘포코•리얼미•아너’로 인도 시장 공략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5:22, August 20, 2018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가 ‘세컨드 브랜드’로 인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기존의 브랜드와 다른 브랜드를 앞세워 정체성은 유지하면서 색다름을 선호하는 소비자를 공략하기 위한 포석이다.

샤오미•오포•화웨이 등 중국 제조사는 인도에서 세컨드 브랜드 스마트폰을 잇달아 출시한다.

<샤오미 포코>

샤오미는 22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에서 포코(Poco) 브랜드 첫 스마트폰 'F1'을 정식 선보일 예정이다. 포코는 인도와 유럽을 타깃으로 한 샤오미 프리미엄 스마트폰 브랜드로, 보급형 '홍미'와는 다른 브랜드다.

F1은 5.99인치 디스플레이(2160×1080), 스냅드래곤443845 칩셋, 1200만•500만 화소 듀얼카메라, 6GB 램(RAM), 4000mAh 배터리 등 높은 수준 스펙을 갖췄다.

<오포 리얼미>

오포는 연내 인도에서 리얼미(Realme) 브랜드 2번째 스마트폰을 선보인다. 리얼미는 오포가 5월 인도 소비자를 공략하기 위해 내놓은 현지 브랜드로, 아마존 인도에서 129달러에 출시된 이후 2개월 만에 40만 대 이상 판매됐다.

<화웨이 아너>

화웨이는 아너(Honor) 브랜드 8X 스마트폰 인도 출시를 준비 중이다.

<레노버 주크>

레노버는 2014년 모토로라를 인수하며 없앴던 주크(Zuk) 브랜드로 스마트폰을 내놓을 예정이다.

이외에도 중국 가전 유통업체 고메(GOME)는 인도에서 자체 브랜드 스마트폰 3종을 출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의 세컨드 브랜드 전략은 자동차 제조사의 프리미엄 브랜드 전략을 벤치마킹한 것으로 알려졌다. GM이 캐딜락, 포드가 링컨, 도요타가 렉서스, 닛산이 인피니티 등 브랜드를 앞세운 것과 유사하다는 평가다.

원문 출처: 전자신문(최재필 기자) 

중국기업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實習生,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홍보영상] 중국 광저우: 양성(羊城)으로 불리는 이곳

    • 타이완서 저항하는 소녀 목소리 담은 위안부 동상 제막식 개최

    • 화남지역 재롱둥이 새끼 판다 '룽짜이', 생후 30일 신체검사 실시

    • 中 쑤저우시, ‘청렴 문화’ 염원담은 영상 화제

    • 우산현 샤오산샤 탐방, 천혜 자연환경 관광명소로 급부상

    • 이보다 시원할 순 없다! 무더위를 피하는 동물들의 피서법

    •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 연삼흠 회장 “경제 산업 패러다임 바뀔 것”

    • 국경 지키는 중국 공안 대원들! 그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 화성에서 '비밀의 호수' 발견돼…지름 20㎞에 수심은 1m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시진핑캄보디아 · 방글라 순방

특집보도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경제>>중국기업 소식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