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9년01월04일 

스타벅스에 큰 라이벌…中 토종 커피 '러킨', 자국서 최대 커피 브랜드 목표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2:21, January 04, 2019
스타벅스에 큰 라이벌…中 토종 커피 '러킨', 자국서 최대 커피 브랜드 목표
베이징의 러킨커피 매장 (사진=연합뉴스)

3일, 중국 신생 토종 커피 체인 러킨[luckin(루이싱•瑞幸)]이 올해 2천 500개 매장을 새로 열어 스타벅스를 제치고 중국에서 최대 커피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초에야 공식적으로 사업을 시작한 러킨은 배달 서비스와 대폭적인 가격 할인에 힘입어 놀라운 속도로 확장하고 있다.

러킨은 올해 말까지 매장 수를 4천 500개 이상으로 늘릴 계획으로, 이대로라면 중국 커피 시장을 오랫동안 지배해 온 스타벅스를 제치게 된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스타벅스는 중국에 3천 600여 개 매장이 있다.

1999년 중국에 진출한 스타벅스는 최근 1∼2년 사이 러킨을 포함한 경쟁 업체의 부상으로 매출 증가세가 둔화했다. 위협을 느낀 스타벅스는 지난해 알리바바와 손잡고 중국 일부 지역에서 배달 서비스를 시작했다.

러킨은 지난해 2천 개 이상의 매장을 열면서 8억 위안(약 1308억 800만 원)의 손실을 냈다.

하지만 러킨의 양페이(楊飛) 최고마케팅책임자는 이날 베이징에서 "우리가 지금 필요한 것은 규모와 속도"라면서 공격적인 매장 확대 계획을 설명했다.

그는 현시점에서 이익은 의미 없다면서 더 많은 고객을 잡기 위해 보조금으로 할인을 해 주는 정책은 앞으로 몇 년간 회사 전략의 중요한 부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러킨의 투자자로는 싱가포르 국부펀드인 싱가포르투자청(CIC)과 중국 국부펀드인 중국투자공사가 있다.

러킨은 지난달 2억 달러의 투자를 새로 유치했을 때 22억 달러(약 2조 5천억 원)의 가치를 평가받았다.

원문 출처: 연합뉴스(김윤구 특파원) 

중국기업 뉴스 더보기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충칭 창장강 케이블카 야경, 시원한 겨울바람과 화려한 불빛

    • [새해 특집] 안녕 2019년! 해외에서 새해 인사

    • [동영상] 중국 고속철도 노선 ‘비주얼 담당’ 드디어 개통!

    • [중국 여행 꿀팁] 외국인들이 선택한 가장 아름다운 고속열차 노선⑧

    • 반기문 "중국 개혁개방은 세계 역사상 중대한 의미 가지고 있어"

    • [40년, 중국을 느끼다] 외국인이 바라본 중국의 변화

    • 화성의 첫 소리! 美 나사 화성 탐사선 보내온 녹음 파일 공개

    • 세계에서 폭이 가장 넓은 ‘아치형 철도교량’, 규모와 높이에 아찔!

    • 자연과 문화가 있는 도시, 중국 ‘장시성’ 홍보영상 감상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