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17년08월25일 

중국 난징에 사는 ‘한국인 의사’ 김주한

인민망 한국어판 kr@people.cn
15:28, August 25, 2017
중국 난징에 사는 ‘한국인 의사’ 김주한
가운을 벗고 평상복으로 갈아입은 김주한이 난징(南京) 거리를 걸어가고 있다.
next

[인민망 한국어판 8월 25일] 오후 5시, 한국인 김주한 의사는 마침내 1시간의 안면 성형수술을 마쳤다. 그는 수술복을 벗고 조수에게 인수인계를 한 후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사무실로 돌아가 보고서를 작성한다. 난징(南京)의 한 성형병원 국제부 원장인 김주한 씨는 난징에서 10년째 살고 있다. 그가 하는 수술은 요구사항이 비교적 엄격한 전신마취 수술이기 때문에 그의 근무시간은 상대적으로 고정되어 있다. 진료, 회진, 수술…이런 것들은 그에게 쉬운 일들이다. 병원 일 외에 그가 여가 시간에 즐기는 취미는 자전거 타기다. 그는 또 병원의 다른 동료들과 모임을 하면서 중국인과 중국 문화를 이해하기도 한다. 그는 요즘 행복지수가 아주 높다고 느낀다. 중국에서 오래 살았기 때문에 가족들도 중국에서의 생활과 병원의 일에 익숙하다. 그래서 큰 변화가 없다면 그는 난징에서 쭉 살 생각이다. (번역: 이인숙)

원문 출처: 중국신문사(中國新聞社)

사회 뉴스 더보기


【1】【2】【3】【4】【5】【6】【7】【8】【9】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樊海旭, 王秋雨)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푸싱호’ 베이징∙톈진서 운행…진정한 ‘메이드 인 차이나’ 감상 서두르세요!?

    • 1년에 1번 닦는 휴대폰? 휴대폰은 얼마나 더러울까?

    • 광복절 악천후 속 열린 집회 “사드 영원히 필요없다”

    • 서울 시내버스에 위안부 소녀상 설치…일본대사관 앞 지나가

    • 쓰촨 주자이거우 지진 구조작업 계속…태풍∙폭우 지진 지역 덮쳐

    • ‘끊임없는 개혁’ 제10편: 인민의 획득감

    • ‘끊임없는 개혁’ 제9편: 당의 자가혁신

    • ‘끊임없는 개혁’ 제8편: 강군의 길 Ⅱ

    • ‘끊임없는 개혁’ 제7편: 강군의 길 Ⅰ

연예 많이 본 기사 종합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Copyright by People's Daily Online All Rights Reserved.

인민망 한국어판>>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