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망|인민망 한국채널
2020년08월27일 

주한 중국대사관, 국제백신연구소에 2만 달러 기부

인민망 한국어판 [email protected]
10:56, August 27, 2020
주한 중국대사관, 국제백신연구소에 2만 달러 기부
싱하이밍 주한 중국대사(오른쪽)가 주한 중국대사관을 대표해 국제백신연구소에 2만 달러를 기부했다. [사진 출처: 인민망]
next

[인민망 한국어판 8월 27일] 지난 25일, 주한 중국대사관은 국제백신연구소(IVI)에 2만 달러를 기부해 전염병 및 일반 질병에 대한 백신 개발과 보급을 위해 힘을 보탰다. 전달식에는 싱하이밍(邢海明) 주한 중국대사가 참석해 제롬 김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에게 기부금을 전달했다.

싱하이밍 대사는 “현재 인류는 코로나19로 인한 충격에 직면해 있고 전 세계 공중보건이 심각한 도전에 놓여 있다”며 “바이러스는 국경이 없고, 여전히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다. 코로나19에 맞서 국제사회는 그 어느 때보다 손을 맞잡아야 한다. 전문가들은 백신과 치료제가 유일한 해결책인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주한 중국대사관은 국제백신연구소에 2만 달러를 기부하여 백신 개발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또한, 싱하이밍 대사는 “중국은 백신 연구개발을 위한 국제 협력을 중시하고 있으며, 코로나19 백신 상품을 빠른 시일 내에 출시할 수 있도록 약속하고 추진했다. 이를 통해 세계에 안전하고 효율적이며 질 높은 글로벌 공공제품을 제공하고, 개발도상국의 백신에 대한 접근성과 경제적 부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라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국제백신연구소는 오랜 기간 각종 유행성 전염병 백신의 연구개발과 보급에 힘써 왔고 많은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이에 중국은 국제백신연구소와 깊이 있는 교류 협력을 통해 인류의 위생 건강 사업에 힘을 모으겠다는 입장이다.

제롬 김 사무총장은 영부인 김정숙 여사가 최근 국제백신연구소 후원회 명예회장으로 취임해 ‘국경 없는 백신’의 실현을 제창했다고 밝혔다. 또한, 주한 중국대사관이 코로나19 등의 백신 개발 협력을 위해 가장 먼저 기부금을 보태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했다. 이에 IVI는 중국의 여러 기관 및 지역과 장기적으로 백신 분야에서 협력하여 앞으로 중국 및 국제사회와 함께 노력해 글로벌 방역에 적극적으로 기여할 것을 바란다고 말했다.

제롬 김 사무총장은 기부금을 받은 뒤 국제백신연구소를 대표하여 싱하이밍 대사에게 주한 중국대사관에 보내는 감사장을 전달했다.

국제백신연구소(IVI)는 유엔개발계획(UNDP)의 주도로 1997년에 설립된 비영리 국제기구로, 서울에 본부를 두고 있으며 백신 연구개발, 보급과 개발도상국의 접종 도입에 주력하고 있다. 중국은 이 국제기구의 18번째 회원국이다.

[인민망 양효나, 고도희 기자]

중국국제교류 뉴스 더보기


【1】【2】【3】【4】【5】

출처: 인민망 한국어판  |  (Web editor: 李正, 吴三叶)

인민망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최신뉴스

많이 본 기사 종합

칼럼·인터뷰

0 / 0

    • [제61화] 인민망 매일 3분 고사성어 ‘전차지감(前車之鑒)’
    • 학생들과 록밴드 결성한 산골학교 선생님…현실판 ‘코러스’ 재현
    • [한국 언니의 1분 vlog] ‘오피스족’의 요통, 어깨 결림? 전통 중의 추나요법으로 해결하자
    • [영상] 중국-유럽 열차: ‘실크로드 사절’
    • [영상] 친창: 현대의 노력으로 계승되는 고대 예술문화
    • [영상] 시안-중국항공항천업의 옥토
    • [특집 인터뷰] 권영세 의원 “세계 번영 위해 한중 관계 무엇보다 중요”
    • 대당불야성, 빛과 문화의 아름다움을 체험하다
    • [특집 인터뷰] 고민정 의원 “어려울 때 도와주는 친구가 진짜 친구”
    • [한국 언니의 특별한 vlog] ‘가오카오’편! 코로나19 속 ‘新가오카오’
    • 이광재 의원 “권력보다 가치 추구하는 삶 살고파”
    • 중국 인민해방군 3군의장대가 모스크바 붉은광장에 나타났다!
    • 양잠 및 비단 직조 공예, 한 장의 뽕잎이 비단이 되기까지
    • 하늘의 별 따기! 판징山 정상의 찬란한 은하수 감상해보자
    • 신정승 전 주중대사 “수교 당시 초심으로 돌아가자”
    • ‘코로나19와의 전쟁, 봄날은 온다’ 사진∙영상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세계 최초 애니메이션은 중국의 그림자극
인민망 소개|인민망 한국어판 소개| 피플닷컴 코리아(주) 소개|웹사이트 성명|광고안내|기사제보|제휴안내|고객센터

인민망 한국어판>>중국국제교류